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지오영(회장 조선혜) 계열사 케어캠프, 한국엘러간과의 4PL 신규사업 진입 ‘성공’



지오영(회장 조선혜)의 계열사이자 국내 대표 병원물류 구매대행기업(GPO)인 케어캠프는 “지난 5월 한국앨러간과 4PL 사업 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지속적인 노력을 바탕으로 성공적으로 신규 시장 진입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케어캠프는 물류사업의 신규화를 위해 인프라 강화 및 시너지 효과의 극대화를 위해 노력해 왔디. 그 일환 중 하나가 바로 4PL 사업이었다. 케어캠프는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한국엘러간과 4PL 사업을 함께 하기로 합의해 계약을 체결하고 신규 사업을 진행해왔다. 

4PL 대상인 한국엘러간의 제품은 녹내장 스턴트다. 수술의 간편함과 완치까지의 시간 단축 등 기술적으로 상당히 앞서는 제품이어서 시장의 호의적인 반응이 기대된다. 

케어캠프 관계자는 “아직 시작에 불과하지만 새로운 사업을 시도하면서 많은 사전 준비와 노력이 결실을 맺는 것 같아서 만족한다”며 “앞으로도 상호 협력을 통해 윈윈(WIN-WIN) 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의지를 보였다.

한편, 케어캠프는 대형병원에 의료기기를 유통하는 회사로 향후 방사성의약품 제조·판매 등 분야를 넓혀 국내 최고 의료분야 솔루션 회사를 지향하고 있다.




이소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