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웃음꽃 만개"…'바람이분다' 김하늘 활기찬 현장 에너지 포착



김하늘이 활력 넘치는 모습을 공개했다.
 
김하늘은 11일 소속사 싸이더스를 통해 JTBC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 현장 사진을 공개, 웃음꽃 만개한 카메라 밖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공개된 사진에서 김하늘은 동선을 맞추고 대사를 맞춰보는 순간에도 웃음을 잃지 않고 촬영장 분위기를 밝히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활기찬 에너지뿐만 아니라 여유에서 오는 미소가 보는 이들을 기분 좋게 만든다.
 
특히 김하늘은 마지막 회를 향해 달려가는 와중에도 지친 기색 없이 밝은 모습일 뿐만 아니라, 더운 날씨에 진행되는 야외 촬영에도 스태프들을 격려하며 촬영장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김하늘은 '바람이 분다'에서 알츠하이머 도훈(감우성 분)을 옆에서 지키고, 힘들어도 버티면서 더 큰 사랑으로 감싸주는 ‘수진’을 연기하며 안방에 눈물샘을 자극하고 있다.
 
대체불가 명품 연기로 사랑하는 마음과 따뜻한 가족애를 안방에 전하며 매회 가슴 먹먹한 울림을 안기며 호평받고 있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