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NS 스타' 레이나, 유럽풍 대저택 공개 "직접 인테리어" (좋은 아침)


SNS 스타 레이나의 유렵풍 집이 공개됐다.

11일 오전 방송된 SBS '좋은아침'의 '하우스' 코너에서는 SNS 스타 레이나의 집이 공개됐다.

레이나는 인테리어, 패션 등으로 유명한 인플루언서다. 이날 방송에서 공개된 레이나의 집은 유럽풍 스타일로 맞춘 가구와 소품은 물론 화려한 샹들리에 등 마치 유럽 궁전 같은 느낌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본인의 타고난 감각을 집안 곳곳에 녹여냈을뿐 아니라 가구를 직접 리폼하고 공간을 연구하며 자신이 원하던 고풍스러운 집을 만들어냈다고.

레이나는 "겨울에 바깥에서 뭘 먹으면 춥지 않나. 그래서 테라스에서 크리스마스 파티라던가 각종 파티를 즐길 수 있게 만들었다"며 2층 테라스를 소개했다. 테라스에 있는 편백탕에 대해선 "원래 제 스타일은 아닌데, 어머니를 생각해서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또 레이나는 "넉넉지 않은 살림에 결혼 생활을 시작했다. 반지하 단칸방에서 여기까지 왔다"며 "치열하게 살았다. 밑바닥에서부터 달려왔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안겼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