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기상정보] 내일까지 전국에 장맛비…무더위 주춤



[앵커]



본격적인 장마철이 시작된지 보름 가량 지났지만 비 다운 비가 내리지 않았죠. 가뭄을 걱정해야 할 정도로 마른 장마였는데 오늘과 내일 전국에 장맛비가 내립니다. 장마 전선이 서서히 북상하면서 한반도에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자세한 장맛비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김민아 캐스터, 일찌감치 비가 시된 곳도 있다고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현재 레이더 영상인데요.



장마전선이 제주를 향해 북상하면서 제주와 남해안을 중심으로 비가 시작됐습니다.



비구름은  오전 중 남부지방, 오후에는 전국을 가득 채우면서 시원하게 장맛비를 뿌리겠습니다.



[앵커]



오랜만에 내리는 비 소식이어서 일단 반갑습니다. 비가 가장 많이 내릴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은 어디인가요?



[기자]



네, 이 지역에서는 비 피해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내일까지 동해안을 중심으로 비의 양이 많겠습니다.



강원 영동에 200mm가 넘는 곳도 있겠고요.



영남 해안에는 100mm 이상 쏟아지겠습니다.



서쪽 지역의 강수량은 최대 40에서 60mm 정도로 비교적 적겠습니다.



[앵커]



특히 동해안 지역 최고 200mm 넘는 비가 내린다고 하니까 이 지역에 사시는 분들은 침수와 축대 붕괴 등 각종 피해에 대비하셔야 할 것 같습니다.



[기자]



네, 비는 오늘 오후 전국으로 확대된 뒤 밤까지는 계속 전국에 쏟아지겠고요.



이후, 내일 새벽 제주도부터 그치면서 내일 오전 남부지방은 대부분 개겠습니다.



중부지방은 저녁까지 이어지는 곳이 많겠고요.



강원 영동과 충북 지역은 내일 밤까지도 비가 계속되겠습니다.



[앵커]



내일 밤까지 비가 내리고 나면 더위는 어떻게 됩니까?



[기자]



네, 일단 오늘부터 더위가 다소 주춤합니다.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이어지던 무더위는 잠시 쉬어가겠습니다.



서울이 28도, 전주와 대구는 25도로 예보돼있고요.



대부분 예년 이맘때보다 낮은 기온 보이겠습니다.



그리고 계속해서 내일도 오늘보다 기온이 더 떨어지겠습니다.



무더위라고 보기는 어렵겠습니다.



이후에도 기온이 다시 오르긴 하겠지만 대체로 30도선으로 예년 이맘때보다는 더위가 덜 할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앵커]



비가 그치고 나면 더위가 다시 시작되기는 하지만 주말과 다음주 월요일까지도 30도, 31도가 되겠군요. 지난 주 주말에 경우에는 35도 이상 올라가고 했었는데 그 정도의 무더위는 아니겠군요?



[기자]



네. 한결 수월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앵커]



네, 알겠습니다. 오늘과 내일 이어질 것으로 보이는 장맛비, 더위 소식 잘 들었습니다.



김민아 캐스터, 수고했습니다.

JTBC 핫클릭

'더위 잡는' 반가운 장맛비…영동 최대 200㎜ 예보 폭염경보 첫 발효지역이 서울…이례적 '더위 공습' 배경엔? 쌓이는 '먼지 민원' 정책도 바꿨다…초중고 '측정기' 의무화 남부·중부 같은 날 '동시 장마'…올여름 날씨 전망은?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