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상] 에어컨 소비자 피해 크게 늘었다

한국소비자원은 최근 3년간 에어컨 관련 소비자 상담이 매년 증가 추세에 있으며, 여름철인 6~8월에 집중된다고 밝혔다.  
 
또 에어컨 관련 소비자 피해를 유형별로 보면 설치 과실, 설치비 과다 청구, 설치 지연 등 주로 ‘설치 관련 및 A/S 불만’이 주를 이루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온라인 쇼핑, TV 홈쇼핑 등 전자상거래 및 통신판매로 에어컨을 산 경우의 설치 피해 사례가 일반 판매(대리점, 백화점 등)로 산 경우보다 20.5%포인트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은 “온라인으로 에어컨을 구매할 때, ‘설치비’ 관련 정보가 명확하게 제공되지 않을 수 있기 때문에 사전에 정확한 설치비 견적을 받아볼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에어컨 관련 소비자 피해 현황 및 예방법을 영상으로 정리했다.
 
심정보 기자 shim.jeongbo@joongang.co.kr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