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옥탑방' 광희, "'무도' 정형돈, 친절하고 베풀어주던 형"



광희가 군 제대 후 처음 정형돈을 만나 MBC '무한도전'을 함께 했을 때를 떠올렸다.
 
8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광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2015년 MBC '무한도전'에서 함께 했던 두 사람이 MC와 게스트로 오랜만에 다시 만났다.
 
광희는 "군 입대 이후 형돈이 형과 처음 만난다"며 "서로 나이스하게 헤어진 게 아니라서 (애틋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광희는 정형돈에 대해 "한 없이 친절하고 베풀어주던 형"이라면서 "'무한도전' 독일 촬영 당시 방을 함께 썼다. 제가 건식 화장실인줄 모르고 샤워기를 잘못 뿌려서 방까지 물이 넘쳤는데 형돈이 형이 다 닦아줬다. 거기다 용돈까지 챙겨주셨다"고 밝혔다.
 
이에 정형돈은 "원체 (광희를) 혼내는 사람이 많으니까"이라며 챙겨준 이유를 설명했다.
김연지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