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 목동 아파트 2500여 가구 정전

[연합뉴스]

[연합뉴스]

7일 오후 9시 45분쯤 서울 양천구 목동 아파트 단지 일대에 정전이 발생해 총 2500여 가구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
 
한국전력에 따르면 이 중 500여 가구에는 곧바로 전력이 복구됐고, 차단기 작동 등 아파트 내부 설비 문제로 2시간 30분가량 전기가 끊어졌던 1000여 가구는 8일 0시 8분쯤 복구가 완료됐다.
 
한전은 정전이 발생한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