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8일 윤석열 후보자 청문회…1400쪽 답변서 들여다보니


[앵커]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청문회가 내일(8일) 열립니다. 앞서 여야 청문위원들은 윤 후보자에게 1000개가 넘는 질문을 보내고 답변을 받았습니다. 모두 1400쪽이 넘는 분량입니다. 윤 후보자가 여러 현안에 대해서 어떤 생각을 하는지, JTBC 취재진이 답변서를 자세히 분석해봤습니다.

김필준 기자입니다.

[기자

국회가 윤석열 후보자에게 보낸 검찰 개혁과 관련된 질문은 크게 세 가지입니다.

먼저 수사권 조정과 공직자 범죄 수사처 설치에 대해 물었습니다.

윤 후보자는 두 질문에 모두 "국회의 결정을 존중한다"고 했습니다.

하지만 각각 한마디씩 덧붙였습니다.

수사권 조정에는 "한치의 시행착오가 있어서는 안된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국회 논의 과정에서 충실하게 의견을 드리겠다고 했습니다.

공수처에 대해서는 "부정부패 대응 능력이 줄어들어서는 안된다"고 말했습니다.

검찰도 어느 정도 기능을 해야 한다는 취지로 보입니다.

다만 검찰의 직접 수사에 대해서는 확실히 줄이겠다는 입장을 보였습니다.

도덕성과 관련한 질문에 대해서는 말을 아끼는 편이었습니다.

윤 후보자가 처가의 사건 등에 개입했다는 의혹에 대해 "관련한 사실이 없다"고 답했습니다.

또, 부인의 재산 형성 과정 등에 대한 질문에도 "개인의 사생활이 침해될 수 있다"고 했습니다.

 

 

JTBC 핫클릭

윤석열 "수사권 조정, 국민·국회 권한…결정 따를 것" 윤석열 인사청문회 앞두고…여야 의원 생각은? "윤석열 잘 안다" 한국당 김진태-민주당 이철희, 청문회 투입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