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나카지마, 카타르 떠나 유럽으로… 포르투 이적

FC 포르투 홈페이지

FC 포르투 홈페이지



일본 축구 국가대표 공격수 나카지마 쇼야(25)가 포르투갈을 떠난 지 반년 만에 다시 포르투 유니폼을 입고 복귀한다.

포르투는 6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카타르의 알 두하일에서 뛴 일본 국가대표 공격수 나카지마와 2024년까지 5년 계약했다"고 밝혔다. 나카지마의 등 번호는 8번이며, 이적료는 공개하지 않았으나 포르투갈 매체 우 조구에 따르면 알 두하일에 1200만 유로(약 158억원)의 이적료를 지불하고 나카지마의 소유권 50%를 갖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나카지마의 바이아웃 금액은 8000만 유로(약 1055억원)로 예상되고 있다.

일본 J리그 FC 도쿄에서 활약하다 2017~2018시즌 포르투갈 포르티모넨세에 둥지를 튼 나카지마는 올해 2월 알 두하일로 옮겼다. 이적료는 3500만 유로(약 462억원)로 아시아 선수로는 역대 최고액이었다. 이적 후 카타르 리그에선 큰 활약을 보여주지 못했으나 유럽 무대 복귀에 성공했다.

일본 연령대 대표팀을 두루 거친 나카지마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을 거쳐 올해 브라질 코파아메리카(남미축구선수권대회)에 참가해 조별리그 최종전 에콰도르와 경기에 출전, 선제골을 터트리기도 했다.

김희선 기자 kim.heeseo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