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속보] ‘인보사 파문’ 코오롱티슈진 상장폐지 심사대상 결정

이우석 코오롱생명과학 대표가 4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인보사) 환자 관리 종합대책안 발표 기자회견을 마치고 회견장을 나선 뒤 뒤따라온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우석 코오롱생명과학 대표가 4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인보사) 환자 관리 종합대책안 발표 기자회견을 마치고 회견장을 나선 뒤 뒤따라온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거래소는 5일 ‘인보사’ 파문을 일으킨 코오롱티슈진을 상장 적격성 실질심사 대상으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거래소는 “15영업일(이달 26일) 이내 기업심사위원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상장폐지 여부 또는 개선기간 부여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심위 심의 결과에 따라 코오롱티슈진은 상장폐지가 될 수도 있다.
 
코오롱티슈진은 코오롱생명과학의 미국 자회사로 2017년 11월 코스닥시장에 상장됐다.
 
앞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코오롱티슈진이 개발한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의 주성분 중 하나가 품목허가 당시 제출한 자료에 기재된 연골세포가 아니라 종양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는 신장세포임을 확인하고 이달 3일 허가 취소 처분을 확정한 바 있다.
 
5일 코오롱티슈진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대상 결정 공시문. [사진 전자공시시스템 캡쳐]

5일 코오롱티슈진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대상 결정 공시문. [사진 전자공시시스템 캡쳐]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