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집에서 난동피우다 남성 출동 경찰관에게 흉기 휘두른 20대 남성 체포

[연합뉴스]

[연합뉴스]

 
집에서 난동을 피우다 출동한 경찰관에게 흉기를 휘둘러 상처를 입힌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4일 서울 용산경찰서는 특수공무집행방해치상 혐의로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5시 30분께 자기 어머니의 신고로 용산구 자택으로 출동한 B순경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에 따르면 A씨 어머니는 당일 “아들이 소란을 피우고 있다”며 112에 신고했다.
 
A씨는 어머니와 B순경이 이야기하는 사이 자신의 방에서 흉기를 들고나와 B순경에게 달려들었다. B순경은 A씨가 휘두른 흉기에 손목과 머리 부위를 다쳤다.
 
경찰은 현장에서 테이저건을 사용해 A씨를 제압한 뒤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횡설수설하며 범행 동기 등을 구체적으로 진술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가족들은 A씨가 전부터 정신질환으로 병원에서 치료받았다고 말했다.
 
경찰은 A씨의 혐의를 살인미수로 변경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한편, 조사를 마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