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학생 팝업 레스토랑’ 오픈

숙명여자대학교(총장 강정애) 부설 프랑스 요리·제과·제빵 교육 기관인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가 현대카드 쿠킹라이브러리에서 ‘학생 팝업 레스토랑’을 운영한다. 7월 5~6일 운영 예정인 이번 팝업 레스토랑은 제과 전공 재학생 8명, 요리전공 재학생 3명이 한 팀이 되어 진행한다.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는 학생들이 수료 후에 실제 업장을 운영하면서 겪을 수 있는 다양한 실무를 미리 경험하고 성공적으로 업계에 진출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학생 실습 레스토랑 프로젝트’를 2016년부터 분기별로 진행해왔다. 학생들은 트렌드 분석부터 컨셉, 메뉴개발, 가격 설정, 서비스 프로세스, 홍보까지 전 과정을 담은 기획서를 제출하는 교내 공모전을 통해 선발된다.  
 
이번 팝업 레스토랑은 현대카드 쿠킹라이브러리와 르 꼬르동 블루와의 협력을 통해 진행된다. 현대카드 쿠킹라이브러리는 미래의 영 셰프를 꿈꾸는 학생들의 열정과 꿈을 응원하기 위해 처음으로 1층 델리 공간을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재학생들에게 열어줬다. 이번 기회를 통해 학생들은 실제 고객의 니즈에 맞는 제품을 구성, 자신들만의 메뉴를 직접 생산, 판매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게 된다.
 
‘한 여름의 백일몽’이라는 테마 아래 프랑스 미식 여행을 떠나는 듯한 느낌을 주는 디저트 세트메뉴와 프랑스 정통 브런치 메뉴를 이번 팝업 레스토랑에서 선보이게 된다. 파리, 프로방스 그리고 노르망디 세 지역을 주요 테마로 삼고 각 지역의 식재료와 감성을 메뉴에 고스란히 담았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김지형 총괄매니저는 “학생들이 직접 매장 컨셉부터 운영까지 전 과정에 참여하는 이번 행사를 통해 미래 본인들의 창업 및 운영에 큰 밑거름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2일 간 팝업 레스토랑 운영을 통해 거둔 수익금 전액은 학생들이 원하는 단체에 전액 기부될 예정이다. 행사의 좋은 취지에 동참하기 위해 크로아상 샌드위치에 사용되는 크로아상은 브리도(Bridor)에서 후원한다. 또 제품을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는 급속냉동고는 ㈜토탈베이커리시스템에서 후원할 예정이다.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는 외식산업분야의 젊은 인재 양성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세계적인 요리학교로 전통과 명성을 자랑하는 르 꼬르동 블루는 1895년 10월 15일 프랑스 파리에서 첫 요리 시연수업을 진행하며 공식적으로 개원했다. 이후 현재까지 전 세계 20개국 35개 이상의 캠퍼스를 운영하며 매년 2만명 이상의 외식산업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