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소문사진관]사상초유 입법회 점거 홍콩 시위대, 의사당 곳곳 훼손

홍콩 주권 반환 22주년인 1일 ‘범죄인 인도 법안’에 반대하는 시위대 수백 명이 입법회 의사당을 점거한 후 연단에서 영국 식민지 시절 홍콩 국기를 걸고 시위를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홍콩 주권 반환 22주년인 1일 ‘범죄인 인도 법안’에 반대하는 시위대 수백 명이 입법회 의사당을 점거한 후 연단에서 영국 식민지 시절 홍콩 국기를 걸고 시위를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홍콩 주권 반환 22주년을 맞아 ‘범죄인 인도 법안’에 반대하는 격렬한 시위가 밤새 이어진 가운데 시위대 수백명이 입법회 건물에 진입해 의사당을 점거하는 초유의 사태가 1일 벌어졌다.
입법회 의사당을 점거한 시위대가 연단에 영국 식민지 시절 홍콩 국기를 걸고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입법회 의사당을 점거한 시위대가 연단에 영국 식민지 시절 홍콩 국기를 걸고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이날 새벽부터 애드미럴티에 있는 입법회 건물 인근 도로를 점거하고 경찰과 대치했던 시위대는 밤 9시(현지시간) 무렵 입법회 청사 건물 1층 바깥에 있는 유리 벽을 깨고 내부로 진입해 의사당을 점거했다. 이들 시위대는 의사당 중앙의 홍콩 상징물에 검은 스프레이 뿌리고, 연단에 영국 식민지 시절 홍콩 국기를 내걸었다. 또 의사당에 걸려 있던 정부 관계자들의 초상화를 훼손하기도 했다. 
의사당에 걸려있던 정부 관계자들의 초상화가 시위대에 의해 훼손된 체 바닥을 뒹굴고 있다. [AP=연합뉴스]

의사당에 걸려있던 정부 관계자들의 초상화가 시위대에 의해 훼손된 체 바닥을 뒹굴고 있다. [AP=연합뉴스]

시위대가 의사당 벽 중앙에 걸린 홍콩의 상징 그림 위에 검은 스프레이 칠을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시위대가 의사당 벽 중앙에 걸린 홍콩의 상징 그림 위에 검은 스프레이 칠을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이날 입법회 내부로 진입한 시위대가 의사당을 가득 메우고 있다. [AFP=연합뉴스]

이날 입법회 내부로 진입한 시위대가 의사당을 가득 메우고 있다. [AFP=연합뉴스]

 
또한 시위대 일부는 입법회 1층 로비의 폐쇄회로(CC)TV, 빔프로젝터 같은 설비들을 부수는가 하면, 입법회 내부에 있는 공공도서관의 유리문을 깨기도 했다.
일부 시위대가 입법회 1층 로비의 폐쇄회로 TV를 훼손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일부 시위대가 입법회 1층 로비의 폐쇄회로 TV를 훼손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시위대가 입법회 유리벽으로 진입을 시도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시위대가 입법회 유리벽으로 진입을 시도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시위대에 점거돼 시설 일부가 파괴되는 사태가 발생하자 입법회는 사상 최초로 적색경보를 발령했다.   
입법회 건물 밖에 시위대가 모여있다. [EPA=연합뉴스]

입법회 건물 밖에 시위대가 모여있다. [EPA=연합뉴스]

시위대가 입법회 철제 차단막을 들어올리고 진입을 시도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시위대가 입법회 철제 차단막을 들어올리고 진입을 시도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시위대들이 유리벽을 깨고 입법회 내로 진입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시위대들이 유리벽을 깨고 입법회 내로 진입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입법회 내부로 진입한 수백명의 시위대들이 의사당으로 향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입법회 내부로 진입한 수백명의 시위대들이 의사당으로 향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의사당을 점거한 시위대들. [로이터=연합뉴스]

의사당을 점거한 시위대들. [로이터=연합뉴스]

'범죄인 인도 법안'(일명 송환법) 완전 철폐, 케리 람 행정장관 사퇴 등을 요구한 이 날 시위는 평화적으로 진행됐지만 이와 별도로 헬멧과 고글, 마스크 등을 쓴 일부 강경 시위대는 경찰과 충돌하며 격렬한 시위를 벌였다.
이날 입법회 건물에 진입한 강경 시위대들은 헴멧과 고글, 마스크 등을 착용했다. [로이터=연합뉴스]

이날 입법회 건물에 진입한 강경 시위대들은 헴멧과 고글, 마스크 등을 착용했다. [로이터=연합뉴스]

 

강경 시위대가 정부 청사가 아닌 입법회를 점거 대상으로 선택한 것은 이곳이 홍콩 정부와 여당이 시민들이 반대하는 송환법을 통과시키려던 공간이라는 상징적 의미가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이날 늦은 시간까지 이어진 시위에 참가한 시민들이 핸드폰 조명을 함께 밝히고 있다 . [로이터=연합뉴스]

이날 늦은 시간까지 이어진 시위에 참가한 시민들이 핸드폰 조명을 함께 밝히고 있다 . [로이터=연합뉴스]

현재 입법회 건물 안의 시위대는 최소 수백명 이상으로 불어났으며 입법회 건물 바깥에도 역시 수천 명 이상으로 추정되는 시위대가 머무르고 있는 상태다.
  
시위대가 의사당 벽 중앙에 걸린 홍콩 상징 위에 검은 스프레이 칠을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시위대가 의사당 벽 중앙에 걸린 홍콩 상징 위에 검은 스프레이 칠을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우상조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