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웰컴저축은행 웰뱅톱랭킹] 6월 이달의 선수, 묵직한 존재감 뽐낸 SK ‘최정’-키움 ‘에릭 요키시’

'웰컴저축은행 웰뱅톱랭킹'이 SK 최정과 키움 에릭 요키시를 6월 이달의 선수로 선정했다.
 
‘웰컴저축은행 웰뱅톱랭킹’은 KBS N SPORTS, 스포츠투아이㈜, 웰컴저축은행이 공동 개발한 신개념 야구 평가시스템으로, 같은 안타나 삼진이라도 상황중요도가 높은 플레이를 더 가치 있게 평가하는 점수 체계다. 또한 승리기여도 점수가 배가 돼 팀 승리에 얼마나 보탬이 됐는지 알 수 있다.
 
웰뱅톱랭킹 타자 부문


타자 부문 이달의 선수에 오른 최정은 6월 한 달간 기본점수 390.5점, 승리기여도 점수 169.8점을 합해 560.3점으로 타자 1위를 차지했다. 2위 멜 로하스 주니어(KT, 361.6점)와는 200점에 가까운 차이를 보였다.
 
SK가 최정에 기대했던 바를 100% 충족한 활약이었다. 25경기에서 타율 4할4푼7리(76타수 34안타), 10홈런, 26타점, OPS(출루율+장타율) 1.497의 경이로운 수치를 기록했다. 월간 두 자릿수 홈런은 지난해 4월 12홈런 이후 처음. 5월까지 쏘아 올린 10개를 더해 리그에서 가장 먼저 20홈런 고지를 밟았다.
 
또한 4할이 넘는 월간 타율은 6월을 포함해 개인 커리어에서 단 세 번에 불과한 기록으로, 2011년 6월(4할4푼7리)과 2014년 8월(4할5리)을 넘어섰다. 게다가 1.4가 넘는 OPS는 데뷔 이후 첫 번째다.
 
부문별 월간 순위를 살펴보면, 타율과 홈런, 타점, 출루율, 장타율, OPS 1위, 득점은 팀 동료 제이미 로맥과 함께 공동 1위를 나타냈다. 순위에서 알 수 있듯 리그에서 가장 무서운 타자의 면모를 보여줬다. 5월까지 2할6푼3리(규정타석을 채운 61명 중 48위)에 불과했던 시즌 타율은 3할1푼5리까지 끌어올리며 탑 텐에 진입했다(10위).
 
각종 지표 최상위권에 위치한 비결은 상황을 가리지 않은 타격에 있다. 주자가 없는 상황에서 타율 3할7푼8리, 6홈런을 기록했고, 득점권에서는 무려 5할2푼6리를 나타냈다. 또한 주자가 있을 때 20안타 중 장타 8개(2루타 4개, 홈런 4개)를 터뜨려 20타점을 쓸어 담았다. 주자가 없는 가운데 타율 1할8푼4리, OPS 0.696에 머문 5월까지와 상반된 모습이다.
 
3번타자 최정이 믿음직한 활약을 보인 덕분에 소속팀 SK도 독주 체제를 갖췄다. SK는 6월 25경기에서 17승 8패, 승률 0.680을 기록했다.
 
웰뱅톱랭킹 투수 부문

투수 부문 이달의 선수 영광은 요키시에게 돌아갔다. 요키시는 45경기를 던져 3, 평균자책점 0.53을 나타냈다. 34이닝 동안 자책점 2점만 내주는 짠물 피칭을 선보이며 기본점수 424.1, 승리기여도 점수 152.4, 웰뱅톱랭킹 점수 576.5점을 수확했다.
 
5월까지만 하더라도 요키시는 '무색무취'에 가까운 투수였다. 다른 외국인 투수와 비교해 속구가 빠르지 않은데다 결정구도 위력적이지 못했다. 성적도 만족스럽지 않았다. 12경기에서 4(3)에 불과했고, 평균자책점은 4.11, 19위에 머물렀다. 웰뱅톱랭킹 점수는 공동 33(171.0)에 그쳤다.
 
그러나 6 4 SK전에서 5 2/3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내며 반전의 서막을 알렸고, 9일 두산을 상대로 9이닝 3피안타 6탈삼진 무실점 완봉승을 따냈다. 이날만 무려 209.5점의 웰뱅톱랭킹 점수를 쌓았다. 올 시즌 한 경기 200점 이상 기록한 투수는 요키시 포함 5명에 불과하다. 이어 15일 한화와의 맞대결에선 7이닝 무실점, 11탈삼진으로 최고의 활약을 이어갔다.
 
6월 요키시 성적에서 가장 눈에 띄는 점은 장타를 거의 내주지 않았다는 것. 타자 129명을 상대로 안타 23개를 허용했고, 이 중 장타는 2루타 단 두 개뿐이었다(피장타율 0.205, 5월까지 0.382). 장타를 덜 내줄수록 위기에 몰릴 가능성이 줄어든다. 실제로 한 달간 요키시가 상황중요도 2 이상의 위기를 맞이한 건 한 차례에 불과하다. 상황중요도는 1을 평균으로, 박빙일수록 수치가 상승한다.
 
남 부럽지 않은 에이스로 거듭난 요키시는 규정이닝 27명 중 평균자책점 6위에 위치해 있다.
 
‘웰컴저축은행 웰뱅톱랭킹’의 타자별, 투수별 랭킹 차트 및 선수별 점수 현황은 홈페이지는 물론 KBS N SPORTS 2019 KBO 리그 중계와 ‘아이 러브 베이스볼’을 통해서도 실시간 확인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웰컴저축은행 웰뱅톱랭킹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데이터 제공 : 스포츠투아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