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공식입장] 전미선측 "우울증 치료 받아와…루머 자제 부탁"

배우 전미선. [일간스포츠]

배우 전미선. [일간스포츠]

배우 전미선(49)이 전북 전주의 한 호텔에서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평소 우울증으로 치료를 받아왔다"고 밝혔다.  
 
전미선의 소속사 보아스 엔터테인먼트는 29일 오후 "안 좋은 소식을 전한다. 배우 전미선 씨가 올해 나이 50세로 운명을 달리했다"며 "평소 우울증으로 치료를 받았으나 슬픈 소식을 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기 바라며 충격과 비탄에 빠진 유가족을 위해 확인되지 않은 루머와 추측성 보도는 자제를 부탁드린다"라며 "고인의 빈소가 준비되는 대로 추후 알려드리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전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미선은 이날 오전 11시43분 전북 전주시 고사동 한 호텔 객실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호텔에서 시신을 검안했으며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매니저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전미선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전미선 배우 소속사 보아스엔터테인먼트입니다.
 
안 좋은 소식을 전합니다. 배우 전미선 씨가 올해 나이 50세로 운명을 달리했습니다.
 
평소 우울증으로 치료를 받았으나 슬픈 소식을 전하게 되었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기 바라며, 충격과 비탄에 빠진 유가족을 위해 확인되지 않은 루머와 추측성 보도는 자제를 부탁드립니다.
 
고인의 빈소가 준비되는 대로 추후 알려드리겠습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