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제주·호남 집중 호우···최고 300㎜ 비 예상, 전국 장마 시작

장마가 시작된 26일 오후 울산시 남구 삼산동 한 횡단보도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29일 다시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30일까지 제주도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겠다. [뉴스1]

장마가 시작된 26일 오후 울산시 남구 삼산동 한 횡단보도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29일 다시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30일까지 제주도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겠다. [뉴스1]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전북 일부와 광주·전남, 제주도 산지에 호우주의보가 발표됐다.
 
기상청은 29일 오전 10시를 기해 광주·전남과 전북 순창·남원·정읍·임실·고창, 제주도 산지에 호우주의보를 발표했다.
이들 지역에는 30일 새벽까지 80~150㎜ (많은 곳 200㎜ 이상)의 강수량이 예상된다.
특히, 제주도 산지에는 30일 낮까지 50~150㎜ (많은 곳 300㎜ 이상)의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보됐다.
 
이들 지역 외에도 30일 낮까지 비교적 많은 비가 내리겠다. 남부지방(경북 북부 제외)과 제주도는 50~150㎜(많은 곳 200㎜) ▶충청(29일), 경북 북부(29일), 울릉도·독도 30~80㎜(많은 곳 120㎜ 이상) ▶서울·경기·강원·서해5도(29일) 5~10㎜ 등이다.
 
기상청은 "29일은 남부지방에 위치한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겠고, 서울·경기·강원은 낮 동안 소강상태를 보이다가 오후부터 밤사이에 다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밝혔다.
 
휴일인 30일은 남해 상에서 남하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다가,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전남과 영남은 새벽까지, 제주도는 낮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대기 불안정으로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 충북 북부, 경북 북부 내륙에는 오후 한때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소나기 내리는 곳에는 5~30㎜ 강수량이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29일과 30일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남부지방과 제주도를 중심으로 29일 낮부터 시간당 50㎜ 이상의 매우 강한 비와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며 "축대 붕괴나 산사태 등 비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7월 1일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이 가끔 구름 많겠다.
 
강찬수 기자 kang.chans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