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바르셀로나서 날치기 피하려다 다친 한국인 여성 사망

외교부 전경. [뉴스1]

외교부 전경. [뉴스1]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27일(현지시간) 날치기 강도를 피하려다 심각한 부상을 입은 한국인 여성이 끝내 숨졌다.  
 
외교부는 28일 "현지시간으로 지난 24 오후 11시(한국시간 25일 오전 6시)쯤 바르셀로나에서 공무 출장 중 강도 상해로 의식불명 상태였던 우리 국민이 27일 현지 병원에서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어 "주바르셀로나총영사관은 사건 접수 직후 담당 영사를 병원에 파견 환자 상태 파악 및 치료 관련 필요한 영사 조력을 제공해 왔으며, 카탈루냐 주경찰 및 주정부 측에 신속 철저한 수사를 통한 조속한 범인 검거를 요청했다"고 전했다.  
 
카탈루냐 주정부 및 경찰 측은 이번 사건에 대한 철저한 수사 및 조속한 해결 의지를 밝혔으며, 아다콜라우 바르셀로나 시장도 트위터를 통해 유가족에 애도를 표했다고 설명했다.  
 
외교부는 "외교부 및 주바르셀로나총영사관은 사고자 가족과 협의하여 장례절차 등 필요한 영사 조력을 제공하고, 현지 경찰 등 관계기관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조속한 범인 검거를 위한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