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깜빡이를 켜주세요' 홍보작품 공모전 시상식 개최

도로교통공단은 26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한 경찰청 문화마당에서 ‘2019년도 교통안전 홍보작품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도로교통공단과 경찰청이 공동주최하고, 한국교통안전과 손해보험협회가 공동 주관한 이번 공모전은 ‘깜빡이(방향지시등)를 켜주세요’를 주제로 ‘깜빡이를 켜는 운전자는 배려, 옆 차로 운전자는 기다려주는 양보’의 개념을 강조한 아이디어를 담은 작품을 선정했다.
 
올해로 38회째를 맞은 이번 공모전은 지난 4월 22일부터 5월 31일까지 40일간 진행되었으며, 총 317편의 작품이 접수돼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은 엄격한 심사 하에 총 17편의 작품을 선정했다.
 
수상자에게는 대상 300만원, 최우수상 200만원, 우수상 100만원, 장려상 50만원, 특별상 50만원의 상금과 함께 경찰청장 및 이사장 상장을 수여했다.  
 
이번 시상식에는 공모전 수상자들과 민갑룡 경찰청장,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 등 유관기관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아울러 TBN 교통방송에서 제작한 깜빡이 캠페인송, 은현어린이집 합창단이 안전하게 길 건너기를 노래한 ‘한 발짝 뒤로’ 등 다양한 축하공연이 펼쳐졌다.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 “도로교통 안전에 관심을 갖고 이번 공모전에 참여해 주신 수상자 및 모든 참가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당선된 작품을 통해 배려·양보하는 교통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활발한 홍보를 진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민갑룡 경찰청장장은 “여러분의 빛나는 아이디어와 예술적인 감각이 담긴 작품을 통해 많은 국민이 깜빡이 켜기의 중요성에 대해서 인식하고 실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