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산 유일 자사고 해운대고도 지정 취소…교육청 "점수 미달"

27일 오후 부산 유일 자사고인 해운대고등학교 모습. [연합뉴스]

27일 오후 부산 유일 자사고인 해운대고등학교 모습. [연합뉴스]

부산 유일 자립형 사립학교(자사고)인 해운대 고등학교가 27일 자사고 지정 취소 결정을 받았다. 부산시교육청은 이날 "해운대고에 대한 운영성과를 평가한 결과, 기준 점수(70점)에 미달하는 것으로 나타나 자사고 지정 취소 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부산시 '자율학교 등 지정운영위원회'는 이날 해운대고에 대한 평가결과를 심의한 결과, 자사고 지정 목적을 달성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해운대고는 지난 3월 29일 학교 자체 평가보고서를 부산시교육청에 제출했다. 시교육청은 4월 5일부터 이틀간 서면평가를, 4월 22일부터 5월 1일까지 학생, 학부모, 교원을 대상으로 학교만족도 조사를, 5월 20일 현장평가를 각각 실시했다.
 
자사고 지정 평가는 5년마다 진행된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