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남 논현동서 귀갓길 여성 성폭행하려 한 20대

 
서울 강남의 골목길에서 귀가하는 여성을 강제로 끌고 가 성폭행하려 한 20대 남성이 범행 닷새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강간미수 혐의로 이모(28)씨를 붙잡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무직인 이씨는 지난 20일 새벽 1시쯤 강남 논현동 길거리에서 집에 가던 여성의 손목과 뒷덜미를 잡고 인근 빌라로 끌고 가 목을 조르며 성폭행을 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씨는 피해 여성이 소리를 지르고 저항하자 도주했으며, 피해 여성은 사건 발생 직후 “모르는 사람이 날 끌고 가서 목을 조르고 추행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에 찍힌 인상착의 등을 토대로 이씨의 동선을 파악한 뒤, 이씨가 범행 전 인근 노래방에서 나온 사실을 확인했다. 이후 결제내역 및 통신내역을 확보해 추적에 나섰고 지난 25일 경기 남양주에서 이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씨가 범행 전․후 강남 일대에서 여성을 상대로 추가 범행을 시도하였는지 여부에 대해서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김다영 기자 kim.d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