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함께하는 금융] 모바일로 3분이면 손쉽게 한도 조회 비대면 ‘하나원큐 신용대출’ 출시

하나금융그룹
‘하나원큐 신용대출’은 본인 명의 휴대전화와 공인인증서만 있으면 24시간 365일 KEB하나은행 스마트폰 뱅킹 ‘하나원큐’로 신용대출 한도 조회와 대출이 가능하다. [사진 KEB하나은행]

‘하나원큐 신용대출’은 본인 명의 휴대전화와 공인인증서만 있으면 24시간 365일 KEB하나은행 스마트폰 뱅킹 ‘하나원큐’로 신용대출 한도 조회와 대출이 가능하다. [사진 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기존 은행 거래가 없어도 누구나 3분이면 모바일로 신용대출 한도를 조회할 수 있는 ‘하나원큐 신용대출’을 출시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하나원큐 신용대출’은 본인 명의 휴대전화와 공인인증서만 있으면 365일 24시간 은행 방문이나 별도 서류 제출 없이 KEB하나은행 스마트폰 뱅킹인 ‘하나원큐’를 통해 몇 번의 클릭만으로 쉽고 빠르게 한도 조회와 대출이 가능하다.
 
고객의 직장 정보와 보유 자산 등 다양한 빅데이터를 자동으로 반영해 대출 한도와 금리를 산출한다. 최대 2억2000만원의 높은 대출 한도와 급여이체·카드결제·자동이체 등 부수거래 조건 충족 시 최저 연 2.792%(6월10일 기준)의 낮은 대출 금리를 제공한다.
 
또 급여소득자 외에도 신용평가사에서 산출하는 추정 소득 정보를 반영해 사회초년생, 자영업자 및 주부 등도 손쉽게 대출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KEB하나은행은 ‘하나원큐 신용대출’ 출시를 기념해 이달 말까지 1만 명을 대상으로 대출 한도 조회 후 한도가 나오면 3000하나머니를, 대출 신규까지 하면 7000하나머니를 제공해 총 1만하나머니까지 적립해주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KEB하나은행 리테일상품부 관계자는 “하나원큐 신용대출은 직장 유무와 은행 거래 여부에 관계없이 누구나 간편하게 신용대출 한도 조회와 대출이 가능한 상품이다”라며 “KEB하나은행은 향후에도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금융상품과 서비스를 출시함으로써 휴머니티 기반의 포용적 금융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10일 그룹 공동의 ‘융합형 데이터 전문가(DxP) 과정’을 신설했다. 데이터 기반의 수익 창출이 가능한 영역 중심으로 그룹 관계사의 우수 직원을 선발해 심층 교육으로 전문성을 강화하고, 융합기술원 기술전문가와 1:1 멘토링으로 영업 현장의 과제에 대한 디지털 솔루션을 구현하고 적용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하나금융그룹은 이 과정을 통해 그룹 내 관계사의 세부 조직과 다양한 업무 프로세스를 디지털로 연결하고 상호 간에 시너지를 창출해 빠르게 변화하는 금융환경에 대응 가능한 역량 확충과 융합형 업무 처리 문화 확산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