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고유정 조리돌림 우려돼 현장검증 안 했다" 경찰 해명 논란



· 고유정 제주서 시신 유기 정황 CCTV에 포착



· 범행 이틀 후 종량제봉투 버리는 장면 포착돼



· 경찰 "봉투에 범행도구 담겼을 것으로 추정"



· 사건 초기 수색…쓰레기 소각 끝나 확인 불가



· 담당 경찰관 5명, 경찰 내부망에 입장문 발표



· "현장검증하면 고유정 야만적 조리돌림당할까 봐…"



· 유족이 인근 클린하우스 CCTV 열람해 고유정 찾아



· 유족 "직접 CCTV 확인 안 했으면 영영 몰랐을 것"



· 경찰, 초동조치 미흡 지적에도 변명으로 일관



· "초동수사 부실 지적은 결과론적 시각서 나온 비판"



· "현장보존 됐기에 폴리스라인은 필요 없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JTBC 핫클릭

고유정 시신유기 정황 포착…'봉투' 버린 뒤 스카프 냄새 확인 피해자 추정 4번째 뼛조각 발견…고유정은 진술 거부 '전남편 살해' 고유정 구속기간 연장…진술 거부 일관 전 남편 유족 측 '고유정 친권박탈 해달라' 소송 제기 김포 소각장서 뼈 추정 물체 나왔지만…애타는 유족들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