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운대 엘시티 공사장서 기관총탄 225발 발견

엘시티 공사장서 발견된 오래된 실탄(왼쪽)과 올라가고 있는 엘시티 시설. [사진 부산경찰청=연합뉴스]

엘시티 공사장서 발견된 오래된 실탄(왼쪽)과 올라가고 있는 엘시티 시설. [사진 부산경찰청=연합뉴스]

부산 해운대해수욕장 인근 고급 주거시설 엘시티 공사현장에서 실탄 225발이 발견됐다.
 
25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45분쯤 부산 해운대구 중동 엘시티 지상 1층 하수관로 공사현장에서 중장비 기사 A씨가 터파기 작업을 하다가 땅밑 2m 아래에서 기관총용 7.62㎜ 실탄 155발이 발견됐다.
 
경찰이 출동해 현장 확인을 하다가 오전 9시26분쯤 1차 실탄 발견지점 인근에서 같은 종류 실탄 70발을 추가로 발견했다.
 
경찰은 엘시티 공사현장에서 오래된 실탄이 발견된 것에 대해 이 지점이 예전에 미군 부대 주둔지라고 설명했다.
 
경찰은 군에서 실탄을 회수해갔는데 부식 상태가 심해 제작연도와 제조회사를 알 수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군과 경찰은 이번에 발견된 실탄이 현재 군에서 쓰는 실탄이 아니어서 대공 용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