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어제 개봉 했나요?" 5주차 '알라딘' 신작보다 뜨거운 화력



신작보다 뜨거운 화력이다. '알라딘'에 대한 관객들의 애정이 식을 줄 모르고 있다.
 
디즈니 영화 '알라딘'이 개봉 5주차 주말 토요일 관객수 40만1942명 및 좌석 판매율 56%, 일요일 관객수 37만6699명 및 좌석 판매율 51.9%를 기록하며 주말 74만8641명을 누적하며 총 679만9825명을 돌파했다.
 
이는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통계 기준, 역대 국내 개봉 영화를 통틀어 '개봉 5주차 주말 관객수 최고 흥행 기록'이다.  
 
특히 '알라딘'은 역대 개봉 5주차 최초 일일 관객수 40만 명을 돌파하는 전대미문의 기록까지 세웠다.
 
이는 개봉 5주차 주말 일일 최고 관객수 기록을 세운 1000만 영화 '7번방의 선물'(2013)의 69만5591명을 넘어선 수치다.
 
또 역대 대한민국 최고 흥행작 '명량'(2014), 2위 '극한직업'(2019), 3위 '신과함께-죄와 벌'(2017), 4위 '국제시장'(2014)도 해내지 못한 개봉 5주차 관객수 기록이라 놀라움을 더한다.
 
역대 외화 최고 흥행작이자 5위 '어벤져스: 엔드게임'(2019), '아바타'(2009), '겨울왕국'(2014)과는 비교 불가의 관객수이자 역대급 흥행 역주행의 아이콘 '보헤미안 랩소디'(2018)의 62만88명도 가뿐히 뛰어넘었다.
 
뿐만 아니라 동시기 개봉 및 역대 개봉 5주차 영화 기준 통틀어 역대급 좌석 판매율을 기록하며 개봉 6주차 신작 '비스트', '존 윅3: 파라벨룸'등을 모두 꺾고 압도적 예매율 1위를 수성, 700만 관객 돌파를 넘어 최종 기록에 기대감을 높인다.
 
'알라딘'은 지난 달 23일 개봉 이래 매주마다 한국 영화 '악인전(이원태 감독)', '기생충(봉준호 감독)', '롱 리브 더 킹: 목포영웅'을 줄줄이 제치고 박스오피스 역주행 및 정상 재탈환하며 명실상부 2019년 최고의 흥행 역주행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했다
 
영화의 힘을 바탕으로 입소문에 의한 신드롬 반열에 오른 '알라딘'은 좀도둑에 지나지 않았던 알라딘이 우연히 소원을 들어주는 램프의 요정 지니를 만나게 되면서 환상적인 모험을 겪게 되는 판타지 어드벤처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