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토이스토리4', 한국서만 100만↑..전세계 수익 2600억원[공식]


개봉 4일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압도적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는 영화 '토이 스토리 4'가 전세계를 사로잡았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토이 스토리 4'는 개봉 첫 주 111만 5720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쟁쟁한 경쟁작들을 모두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지난 20일 개봉과 동시에 역대 픽사 애니메이션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했던 '토이 스토리 4'는 개봉 4일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역대 픽사 애니메이션 최단 속도 및 역대 디즈니 애니메이션 최단 속도 타이 기록('겨울왕국')을 추가해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또한 박스오피스 모조에 따르면 21일 북미 개봉 이후 3일간 무려 1억 1000만불의 수익을 올리며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것은 물론, 전세계 극장가에 '토이 스토리 4' 신드롬을 일으키며 단숨에 2억 3000만불의 흥행 수익을 거둬 들이고 있어 앞으로의 흥행 성적에 귀추가 주목된다.

'토이 스토리 4'는 우리의 영원한 파트너 우디가 장난감으로서 운명을 거부하고 도망간 포키를 찾기 위해 길 위에 나서고 우연히 오랜 친구 보핍을 만나 새로운 삶의 의미를 찾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