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대낮 부산 도심서 40대 흉기 찔려…용의자 추적 중

경찰 로고. [뉴스1]

경찰 로고. [뉴스1]

22일 부산의 한 도로변에서 한 남성이 흉기에 찔려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이날 오후 4시16분 쯤 부산 경찰청 112 상황실에는 "한 남성이 흉기에 찔려 피를 많이 흘리고 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부산 동래구 안락동의 한 도로변에서 A씨(49)가 흉기에 배 등을 2~3차례 찔려 피를 흘리고 있었다. 
 
신고자는 "두 남성이 얘기를 나누다가 갑자기 한 남성이 흉기로 상대 남성을 찌르고 달아났다"고 말했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과 인근 폐쇄회로(CC)TV 화면 분석 등으로 용의자 인적사항을 파악해 쫓고 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