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안양서 복면 쓴 男, 10대 성추행한 뒤 도주…경찰 추적 중

20일 안양의 한 아파트 인근에서 복면을 쓴 남성이 10대 여성을 성추행한 뒤 도주해 경찰이 추적하고 있다. [사진 YTN 방송 화면 갈무리]

20일 안양의 한 아파트 인근에서 복면을 쓴 남성이 10대 여성을 성추행한 뒤 도주해 경찰이 추적하고 있다. [사진 YTN 방송 화면 갈무리]

 
경기 안양의 모 아파트 인근에서 복면 쓴 남성이 10대 여성을 성추행하고 달아나 경찰이 추적에 나섰다.
 
21일 경기 안양동안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후 5시 안양 동안구의 아파트 앞 도로에서 남성이 10대 여성의 다리를 만지고 도주했다.
 
이 남성은 범행 당시 복면으로 보이는 물체로 얼굴을 가린 상태였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CCTV 영상 등을 토대로 용의자가 의왕 방면으로 달아난 것을 확인했다.
 
이에 의왕경찰서와 함께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