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황교안, '외국인 차별발언' 논란 일자 "터무니없는 비난"


[앵커]

'외국인 노동자에게는 같은 수준의 임금을 줘서는 안 된다'는 황교안 대표의 어제(19일) 발언을 두고 비난이 계속 쏟아지고 있습니다. 당내에서조차 "잘못된 국수주의 정책"이라는 지적이 나올 정도인데, 황 대표는 "터무니없는 비난"이라고 반박했습니다.

임소라 기자입니다.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어제 자신의 발언이 왜 인종차별이냐고 반박했습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차별이니) 혐오니, 정말 터무니없는 비난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황 대표의 오늘 발언도 결국은 외국인 노동자에 대해서는 임금을 차별하는 것이 불가피하다는 쪽에 쏠려있었습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중소기업들이) 최저임금을 감당하기도 힘든데 외국인 근로자들에게는 식비 등 다른 비용까지 들어가고 있습니다.]

한국당에서는 이미 관련 법안도 내놨습니다.

외국인 노동자에 대해서는 최저임금을 계산할 때 주거비나 식비를 포함시켜 사실상 임금 인상효과를 줄이거나, 아예 외국인 노동자에게는 현재의 최저임금제를 적용하지 않는 내용의 법안이 제출됐습니다.

이런 법안은 국내법은 물론 국제노동기구 협약과도 충돌합니다.

오늘 오후 한국당 당사 앞에서는 규탄시위가 열렸고,

[자유한국당 당사 앞 (오늘 오후) : 인종차별 '막말' 발언, 황교안 대표 규탄한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는 성명을 통해 황 대표가 모든 외국인 노동자에 사죄를 하고 극우정치를 중단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같은 당 홍준표 전 대표도 페이스북에 "잘못된 국수주의 정책"이라고 비난 글을 올렸습니다.

JTBC 핫클릭

"외국인 노동자 동일 임금, 불공정" 황교안 발언 논란 황교안 "외국인 노동자 동일임금 불공정" 발언 논란 42일 만에 부산 찾은 황교안…시민 거센 항의에 곤욕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