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지원 “박근혜는 존재 자체가 정치…친박신당 필연코 탄생”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 [뉴시스]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 [뉴시스]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20일 “박근혜는 존재 자체가 정치”라며 “친박신당은 필연코 탄생한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이같이 말하며 “특정 지역에서는 당선시킬 힘이 있기에 정치권은 움직일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그는 “보수에서 분열을 막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며 “최근 보수신문 논조는 친박신당 탄생을 극렬 저지한다”고 말했다.  
 
이어 “진보는 이미 분열되어 있다”며 “3김(김영삼·김대중·김종필)이 분열했을 때 정권교체도 실패했지만 총선에서도 1000~2000표 차이로 얼마나 패배했는지 경험했다. 알면서도 말로는 통합, 행동은 분열로 가는 게 정치권”이라고 했다.
 
박 의원은 “누가 통합으로 가느냐가 총선 승패의 가늠자가 된다”며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고 강조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