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종합IS] 송가인, 교통사고로 병원 검사중…"스케줄 조율 불가피"


가수 송가인이 교통사고를 당해 병원에서 정밀검사를 받고 있다. 큰 외상은 없지만 후유증이 우려되는 만큼, 소속사는 스케줄 조정에 힘쓰고 있다.

송가인은 20일 새벽 1시 광주광역시에서 스케줄을 마치고 서울로 올라오다 교통사고 피해를 입었다. 대형 화물차가 추돌해 차량이 크게 부서졌다. 차량 범퍼 부분이 크게 망가져 내부까지 훤히 들여다보일 정도로 큰 충돌이었다.

송가인 관계자는 "화물차가 끼어들기를 시도하다 벌어진 사고다. 화물차 기사가 100% 과실을 인정했다"고 밝혔다. 송가인과 차량을 운전한 매니저 등은 다행히 큰 외상을 입진 않았다.

소속사는 새벽 사고 소식을 접하고 이들을 서울 병원으로 곧장 옮겼다. 자택에 들리지 않고 바로 병원으로 이송, 안정을 취하는 한편 정밀검사를 진행 중이다. 관계자는 "외상은 없으나 허리 통증을 호소하고 있어 자택에 들리지 않고 바로 병원에 왔다. 현재 검사 중에 있다"고 전했다.

이날 예정된 여러 스케줄에 대한 조정도 필요해보인다. 관계자는 "건강이 우선인 만큼, 스케줄 조율에 힘을 쓰고 있다. 빨리 컨디션을 회복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송가인은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우승자로 인기 몰이 중이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