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트럼프 "미 계속 위대하게" 재선 출사표…'빨간 모자' 환호


[앵커]

트럼프 미 대통령이 내년 대선을 16개월 앞두고 성대한 출정식을 했습니다. 지난번 슬로건과 비슷하게 재선 구호도 "미국을 계속 위대하게"로 발표했습니다. 두 번째 임기에도 미국우선주의로 세계를 압박하겠다는 뜻으로 읽힙니다.

출정식 현장에서 정효식 특파원입니다.  

[기자]

이곳이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출정식이 열리는 플로리다 올랜도 암웨이 센터입니다.

4시간 전부터 수천 명의 시민들이 입장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트럼프 사랑해요. 트럼프 사랑해요.]

무덥고 습한 날씨에도 몰려든 지지자들은 트럼프 재선을 지지하는 이유로 미국우선주의와 강력한 경제를 꼽았습니다. 

[라이언 퍼스트/미국 오하이오 (트럼프 지지자) : 나는 단지 우리나라가 좋은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경제는 엄청나며, 나는 그가 미국을 우선하는 방식도 좋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보통 정치인과 달리 공약을 지키고 있다는 칭찬도 있습니다.

[칼·글로리 부부/미국 올랜도 (트럼프 지지자) : 그는 약속하면 약속을 지킵니다. 그것이 내가 그를 좋아하는 점입니다.]

빨간 모자를 쓴 2만 5000명의 지지자들이 "4년 더"를 외치는 함성 속에 트럼프 대통령은 재선 슬로건으로 "미국을 계속 위대하게"를 내걸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우리는 미국을 계속 위대하게 할 겁니다. 이것이 내가 오늘 밤 여러분 앞에서 공식적으로 재선 캠페인을 시작하는 이유입니다.]

트럼프의 대선 출마로 내년 11월 3일까지 504일간의 미 대선 레이스가 조기 개막했습니다.

1대 1대결에서는 민주당 바이든이, 당선 가능성은 현직 트럼프가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로 예측할 수 없는 선거전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JTBC 핫클릭

뮬러 특검 "트럼프 무죄 확신했다면…" 탄핵 논란 재점화 "발사체, 작은 무기" 트럼프, 북에 연일 '유화 메시지'…왜? '미 vs 이란' 전면전 우려…인근 중동국, 긴급 중재외교 "학력·능력 우대" 트럼프, 새 이민 정책 내놨지만… 트럼프 "재선 뒤 무역협상, 중국에 더 나쁠 것" 경고 메시지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