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호날두, 12년 만에 방한...유벤투스 vs 팀 K리그 맞대결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다음달 유벤투스 동료들과 함께 한국을 방문한다. [AP=연합뉴스]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다음달 유벤투스 동료들과 함께 한국을 방문한다. [AP=연합뉴스]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ㆍ유벤투스)가 12년 만에 한국 땅을 다시 밟는다. 다음 달 열리는 이탈리아 프로축구 유벤투스의 내한 친선경기에 동행하기 위해서다.
 
프로축구연맹(이하 프로연맹)은 “K리그 선발팀인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를 다음 달 26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치른다”고 19일 공식 발표했다. 호날두는 유벤투스 선수단의 일원으로 한국을 방문한다.
 
유벤투스는 세리에A(이탈리아 프로 1부리그) 최다 우승(35회)을 비롯해 코파 이탈리아 우승 13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 2회 등의 기록을 보유한 유럽 최고의 빅 클럽이다. 유벤투스가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건 지난 1996년 이후 23년 만이다. 당시에는 축구대표팀과 친선경기를 치른 바 있다    
 
호날두는 지난 2007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소속으로 내한해 FC 서울과 친선경기를 치른 지 12년 만에 한국 땅을 다시 밟는다. 호날두는 프로연맹을 통해 “한국을 다시 방문하게 돼 매우 기쁘다. K리그와 멋진 경기를 통해 한국 팬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고 싶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프로연맹은 유벤투스 초청 경기 계약서를 작성하는 과정에서 부상 등의 불상사가 없을 경우 호날두를 비롯해 일부 핵심 선수들을 반드시 경기에 출전시키도록 하는 옵션을 포함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벤투스와 상대할 ‘팀 K리그’는 K리그 올스타 개념으로, 팬 투표와 지도자들의 추천을 거쳐 구성할 예정이다. 선수 선발, 경기 진행, 티켓 판매 등의 진행 방식은 추후 확정된다.
 
프로연맹 관계자는 “유럽 축구를 대표하는 명문이자 세계적인 스타들로 구성된 유벤투스와 경기를 통해 K리그 팬들에게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라면서 “이를 통해 K리그의 가치와 잠재력을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까지 알릴 계획”이라 설명했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