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알리바바버거, 신제품 ‘징채버거’로 풍부한 맛 자랑... 소비자도 만족

최근 햄버거 프랜차이즈 ‘알리바바버거’를 운영하는 알리바바파트너스가 신제품 ‘징채버거’를 출시하며 소비자들을 만족시키고 있다.

징채버거는 닭다리 한 개가 그대로 들어있는 닭다리살 패티 버거로, 닭고기 원래의 육질감과 감칠맛을 패티에 담아 풍부한 맛을 제공한다.

회사 측은 “닭고기를 다지거나 다른 고기를 섞지 않았고, 닭고기 중에서도 우리나라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부위인 닭다리를 이용했다는 점이 까다로운 소비자층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전했다.

알리바바버거 마케팅 관계자는 “우리 전통 타악기인 징을 칠 때 사용하는 징채와 닭다리가 흡사하게 생긴 데서 메뉴명으로 사용하게 됐다”며, “닭다리에서 뼈를 발골하고, 순수 닭고기 그대로 패티화 했다”고 전했다.

또한 이번 새 메뉴 출시로 전속 홍보모델 김승현을 다시 한번 내세웠으며, 징을 들고 닭다리로 징 치는 모습 등을 연출했다. 특유의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하며 긍정적인 홍보 효과를 얻어낼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알리바바버거는 징채버거 2자지 맛(갈릭소스, 허브소스매운맛)의 제품을 출시하고 추가로 2~3가지 맛을 선보일 예정이며, 징채버거를 시그니처 아이템으로 자리잡게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소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