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조정석X윤아 '엑시트' 7월31일 개봉, 여름대전 합류[공식]



뜨거운 여름 스크린 시장, 재난 영화도 전쟁에 뛰어든다.
 
영화 '엑시트(이상근 감독)'가 7월 31일 개봉을 확정짓고 여름 대전에 합류한다.
 
'엑시트'는 청년 백수 용남(조정석)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가 원인 모를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해야 하는 비상 상황을 그린 재난탈출액션 영화다.
 
공개된 예고편과 포스터는 무겁고 어두운 대다수의 기존 재난 영화와는 다른 분위기를 예고해 호기심을 자아낸다. 특히 대형 쓰레기 봉투, 지하철 비치 방독면, 고무 장갑, 포장용 박스 테이프 등 어디서나 볼 수 있는 소품을 활용한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짠내 재난 탈출기를 예상하게 해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엑시트'는 상황 계산이 치밀하고 빠른 엘리트나 특수 훈련을 받은 전문 요원이 아닌 짠내 폭발하는 소시민 캐릭터가 주인공이라는 점도 차별화 포인트. 대학 졸업 후 몇 년 째 취업에 번번이 실패하는 용남과 취업은 했지만 퍽퍽한 현실을 견뎌내는 직장인 의주 캐릭터를 비롯해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소시민 캐릭터들이 등장해 무방비 상태에서 재난 상황을 헤쳐나가는 새로운 재미를 제공한다.
 
이상근 감독은 '엑시트'에 대해 “'인정받지 못하고, 보잘 것 없어 보이는 재능이 위급 상황에서 필살기로 발현되면 어떨까'라는 물음에서 시작된 영화다"고 설명했다.
 
모두의 예상과 상상을 뛰어넘으며 공개하는 콘텐츠마다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엑시트'가 여름 극장을 사로잡을지 주목된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