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첨단 전투기에서 전기 비행기까지…110년 전통 파리 에어쇼 개막

프랑스 공군의 다쏘 라팔 전투기가 17일 파리 에어쇼 개막을 알리는 비행을 하고 있다. [TASS=연합뉴스]

프랑스 공군의 다쏘 라팔 전투기가 17일 파리 에어쇼 개막을 알리는 비행을 하고 있다. [TASS=연합뉴스]

세계 최고 에어쇼로 꼽히는 파리 국제 에어쇼가 17일(현지시간) 화려한 막을 올렸다.
 
파리 에어쇼는 1909년 처음 열렸다. 파리 에어쇼는 1, 2차 세계대전 기간을 제외하고 격년으로 세계 최고, 최첨단 항공기들을 선보여 왔다.
53회째 맞은 이번 파리 에어쇼는 파리 북부 르부르제 공항에서 지난 17일부터 시작해 23일까지 열린다. 마지막 3일은 일반인에게 공개한다.
 
프랑스 전투기가 17 일 파리 북부 르부르제에서 열린 제 53 회 국제 파리 에어쇼 개막식에서 시범 비행을 하고 있다. [UPI=연합뉴스]

프랑스 전투기가 17 일 파리 북부 르부르제에서 열린 제 53 회 국제 파리 에어쇼 개막식에서 시범 비행을 하고 있다. [UPI=연합뉴스]

세계 50개국, 2000여개의 항공, 우주 산업 기업이 참여했다. 150여대의 항공기 전시, 시범비행, 비즈니스 상담회 등 민간·군수 분야 항공기와 항공부품 등 항공 관련 제품을 전시한다.  
17일 에어쇼 개막식에는 프랑스, 독일, 스페인 3국이 합작한 최첨단 차세대 전투기도 선보였다. 
 
이날 개막식에는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우르두라 폰 데어 레이 엔 독일 국방 장관, 마르가 리타로 블레스 스페인 국방 장관 등 주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차세대 전투기의 모습을 드러냈다. 프랑스 주력 전투기 라팔의 계보를 잇는 5세대 전투기 모델은 미국 스텔스 전투기  F-22 방식의 사다리꼴 공기 흡입구와 유사한 모습이다.
 
러시아도 최신예 수호이 SU 57E 전투기 모형을 공개했다.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마르가 리타 스페인 국방 장관, 독일 국방 장관 등이 17일 차세대 미래형 전투기 모델 공개식에 참석해 박수치고 있다. 이 미래형 전투기는 프랑스, 독일, 스페인 3국이 공동으로 합작해 생산할 예정이다. [AFP=연합뉴스]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마르가 리타 스페인 국방 장관, 독일 국방 장관 등이 17일 차세대 미래형 전투기 모델 공개식에 참석해 박수치고 있다. 이 미래형 전투기는 프랑스, 독일, 스페인 3국이 공동으로 합작해 생산할 예정이다. [AFP=연합뉴스]

파리 에어쇼 관람객들이 17일 프랑스, 독일, 스페인 3국 합작 차세대 미래형 전투기를 살펴보고 있다. [REUTERS=연합뉴스]

파리 에어쇼 관람객들이 17일 프랑스, 독일, 스페인 3국 합작 차세대 미래형 전투기를 살펴보고 있다. [REUTERS=연합뉴스]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등 참석자들이 3국 합작 생산할 차세대 전투기 모델 개막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등 참석자들이 3국 합작 생산할 차세대 전투기 모델 개막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터키 TAI (Turkish Aerospace Industries)가 5 세대 전투기의 실물 크기 모형을 파리 에어쇼에 공개했다.. [TASS=연합뉴스]

터키 TAI (Turkish Aerospace Industries)가 5 세대 전투기의 실물 크기 모형을 파리 에어쇼에 공개했다.. [TASS=연합뉴스]

터키 5세대 전투기의 정면 모습. 미국 F-35와 유사한 외형이다. [TASS=연합뉴스]

터키 5세대 전투기의 정면 모습. 미국 F-35와 유사한 외형이다. [TASS=연합뉴스]

파키스탄 PAC Kamra JF-17 천둥 제트 전투기가 17 일 파리 에어쇼에서 시범 비행하고 있다. 이 전투기는 파키스탄과 중국이 합작, 개발해 2003년 첫 비행을 했다. 중간 및 낮은 고도에서 뛰어난 전투 기동성을 갖춰 공중 정찰, 지상 공격 및 항공기 차단이 주요 임무다. [UPI=연합뉴스]

파키스탄 PAC Kamra JF-17 천둥 제트 전투기가 17 일 파리 에어쇼에서 시범 비행하고 있다. 이 전투기는 파키스탄과 중국이 합작, 개발해 2003년 첫 비행을 했다. 중간 및 낮은 고도에서 뛰어난 전투 기동성을 갖춰 공중 정찰, 지상 공격 및 항공기 차단이 주요 임무다. [UPI=연합뉴스]

이스라엘 Eviation Alice 항공사가 개발한 전기 비행기. 전기모터와 배터리로 구동되기 때문에 배기가스 배출이 없고 소음이 적다. 천장과 바닥, 날개 등 항공기 전체에 걸쳐 9400개 배터리 셀이 탑재돼 승객 9명과 승무원 2명을 싣고 한 번 충전으로 650마일(약 1046㎞)을 비행할 수 있다. 우리나라 중소기업 코캄이 배터리를 독점 공급한다. [TASS=연합뉴스]

이스라엘 Eviation Alice 항공사가 개발한 전기 비행기. 전기모터와 배터리로 구동되기 때문에 배기가스 배출이 없고 소음이 적다. 천장과 바닥, 날개 등 항공기 전체에 걸쳐 9400개 배터리 셀이 탑재돼 승객 9명과 승무원 2명을 싣고 한 번 충전으로 650마일(약 1046㎞)을 비행할 수 있다. 우리나라 중소기업 코캄이 배터리를 독점 공급한다. [TASS=연합뉴스]

브라질이 개발한 중거리 트윈 제트 군용 수송기 KC-390가 시범 비행을 하고 있다. [TASS=연합뉴스]

브라질이 개발한 중거리 트윈 제트 군용 수송기 KC-390가 시범 비행을 하고 있다. [TASS=연합뉴스]

미 Boeing NeXt가 개발 한 보잉 여객 항공 차량 (PAV)의 프로토 타입. [TASS=연합뉴스]

미 Boeing NeXt가 개발 한 보잉 여객 항공 차량 (PAV)의 프로토 타입. [TASS=연합뉴스]

제 53 회 파리 에어쇼에 참가한 각종 항공기들이 르부르제 공항에 전시되어 있다. [ REUTERS=연합뉴스]

제 53 회 파리 에어쇼에 참가한 각종 항공기들이 르부르제 공항에 전시되어 있다. [ REUTERS=연합뉴스]

2021년 상용화 목표로 개발 중인 이스라엘 이비에이션 엘리스 소형 전기항공기도 파리 에어쇼에 등장했다. 앨리스는 드론과 같이 전기모터와 배터리로 구동하는 새로운 형태의 항공기다. 천장과 바닥, 날개 등에 9400여개 배터리 셀을 장착해 승객 9명과 승무원 2명을 싣고 한 번 충전으로 650마일(약 1046㎞)을 비행한다.
한국형 헬기(KUH, Korean Utility Helicopter) 수리온 [사진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홈페이지]

한국형 헬기(KUH, Korean Utility Helicopter) 수리온 [사진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홈페이지]

 
파리 에어쇼는 영국 판버러 에어쇼, 싱가포르 에어쇼와 함께 세계 3대 에어쇼로 불리며 전 세계 150여 개국 32만명 이상이 방문한다.
 
오종택 기자 
서소문사진관

서소문사진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