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휘트니스팜 "식염포도당정, 여름철 맞아 판매 증가”

고열 속에서 일을 하거나 운동을 하면 많은 땀이 배출되고 이로 인한 전해질 불균형과 염분 부족은 탈수 증상이나 일사병, 열사병 등 각종 온열질환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식염 포도당은 이러한 여름철 야외 활동이 많은 근로자나 축구, 등산 등 외부 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에게 물과 함께 복용이 권장되는 제품이다.
 
식염포도당은 몸에 적정량의 염분 비율을 맞추는데 도움이 되는 제품이다. 특히, 야외 활동 전 섭취하면 탈수 증상 등을 예방에 도움을 준다. 
 
특히, 지난해 여름에는 24년 만에 찾아온 폭염에 온열질환으로 4천명 이상 실신 및 탈진, 35명 이상이 사망했다. 이에 우정사업본부는 집배원들에게 식염포도당을 지급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식용포도당은 이전에는 훈련량이 많은 운동선수들이 땀으로 배출되는 염분과 포도당을 보충해 주는 용도로 이용됐다. 점차 무더운 여름 외부 활동 전 복용하면 탈수 증상 등을 예방하는데 효과적이라는 것이 대중적으로 알려지게 되면서 이를 찾는 소비자들이 증가했다. 이러한 현상으로 인해 최근 약국을 비롯한 각종 온라인 쇼핑몰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올해 역시 본격적인 여름이 다가옴에 따라 식염포도당의 판매가 증가할 전망이다. 실제로 헬스케어 기업 휘트니스팜은 ‘식염포도당정’이 6월에 접어들면서 판매량이 증가했다고 18일 밝혔다.
 
휘트니스팜은 식염포도당 개발 및 생산 전문 업체로 최신 설비 및 글로벌 수준의 운영능력을 바탕으로 식염포도당을 소비자들에게 제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지속적인 품질관리, 품질보증, 품질개선 활동을 실행하여 안전성, 안정성, 유효성 및 자사 기준의 품질이 확보된 것을 생산할 수 있도록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이승한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