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희망브리지,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과 업무 협약

업무협약 체결식(좌 김옥희 사무처장, 우 김정희 사무총장)

업무협약 체결식(좌 김옥희 사무처장, 우 김정희 사무총장)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회장 송필호)는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이사장 유주현)과 17일 오후 전국재해구호협회 회관 5층 대회의실에서 재난 피해자 임시주거용 조립주택 지원 및 재난위기가정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집수리 봉사 지원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이에 따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은 5억 원을 들여 8평(3m×9m)의 임시주거용 조립주택 10동을 직접 제작, 갑작스런 재난으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들에게 지원한다.  
 
또 이와 별도로 1억 원의 예산으로 열악한 노후 주택에서 어렵게 생활하는 재난위기가정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집수리 봉사 활동을 펼친다.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좌 김정희 사무총장, 우 김옥희 사무처장)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좌 김정희 사무총장, 우 김옥희 사무처장)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김정희 사무총장은 “이번에 건설산업사회공헌재단과 함께 재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과 주거환경 개선이 시급한 재난위기가정에 따뜻한 위로가 되고, 희망이라는 따사로운 온기를 전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