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산서 통근버스-화물차 충돌…2명 사망·32명 부상

18일 오전 1시 19분쯤 충남 아산시 음봉면 산동사거리에서 직진하던 45인승 버스와 맞은편에서 좌회전하던 27t 화물차량이 충돌해 34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사진 충남소방본부 제공]

18일 오전 1시 19분쯤 충남 아산시 음봉면 산동사거리에서 직진하던 45인승 버스와 맞은편에서 좌회전하던 27t 화물차량이 충돌해 34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사진 충남소방본부 제공]

18일 오전 1시 19분쯤 충남 아산시 음봉면 산동사거리에서 좌회전하던 27t 화물차량과 직진 방향으로 가던 45인승 버스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화물차 운전자 A씨(52)와 버스운전자 B씨(65)가 사망했으며 버스에 타고 있던 승객 32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부상자 가운데 1명은 중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가 난 버스는 모 자동차 관련 회사의 통근 버스로 당시 음봉면에서 천안시로 가던 중이었다.
 
사고 충격으로 버스가 인근 상가로 돌진했지만, 당시 상가 안에는 사람이 없어 부상자는 없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신호위반으로 사고가 난 것으로 보인다”면서 “차량 블랙박스와 인근 폐쇄회로TV(CCTV) 등을 확인해 누가 신호를 위반했는지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