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포토]이규혁, 영광의 15분


국제축구연맹(FIFA) 2019 U-20 남자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U-20 축구대표팀 환영식이 17일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열렸다. 이규혁이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한국 남자 U-20 대표팀은 아르헨티나, 일본, 에콰도르 등 강호를 차례로 물리치고 FIFA 주관 남자대회 사상 최고 성적인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강인은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FIFA 주관 대회에서 골든볼을 수상했다.

양광삼 기자yang.gwangsam@jtbc.co.kr/2019.06.17/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