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밀턴, AT THE HEART OF CINEMA 행사 개최

스위스 워치 브랜드 ‘해밀턴(Hamilton)’이 6월 13일 목요일, 강남구 코엑스 스타필드에 위치한 메가박스에서 ‘영화의 해’를 기념하기 위한 ‘AT THE HEART OF CINEMA(영화계의 심장부에서)’ 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해밀턴 시계가 <상하이 익스프레스(Shanghai Express)>를 통해 최초로 영화에 등장했던 1932년부터, 영화 <인터스텔라(2014)>, <마션(2015)>, <어벤져스(2017)> 등 주요 헐리우드 영화에 등장한 해밀턴의 시계들을 볼 수 있는 전시와 함께 2019년 신제품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까지 마련됐다. 특히 최근 개봉한 영화 <맨 인 블랙:인터내셔널(2019)>과의 파트너십을 기념해, 영화 시사회까지 즐길 수 있었다.  
 
영화 시계 브랜드 주최의 행사인 만큼, 배우 남궁민, 엄지원, 이청아, 김지석 등 유명 배우들도 직접 행사에 참석해 자리를 빛내주었다.  
 
ㅇ

해밀턴의 아이코닉한 시계 ‘벤츄라(Ventura)’는1997년 맨 인 블랙 시리즈 첫 개봉부터 블랙 수트와 함께 맨 인 블랙의 모든 시리즈에 모습을 드러내며 시리즈를 이끌어가는 중-요한 상징이 되었다. 이번 <맨 인 블랙:인터내셔널(2019)>에서는 이번 시리즈에 처음으로 등장하는 요원 M(테사 톰슨 분)이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와 블랙 다이얼, 블랙 가죽 스트랩으로 완성된 대담한 오리지널 벤츄라를 착용한다. 요원 H(크리스 햄스워스 분)은/는 원하는 바는 반드시 달성하는 강한 고집을 지닌 독단적인 인물로, H-10 오토매틱 무브먼트, 컷아웃 다이얼 및 브라운 가죽 스트랩 버전의 벤츄라 오토매틱을 착용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