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상민 "QQQ '떠나가라' 이후 다 떠났다···노래 제목 징크스" (불후의 명곡)


'불후의 명곡' 이상민이 QQQ의 '떠나가라'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스타 메이커' 이상민 특집으로 꾸며져 군조&강남, 그룹 위키미키, 몽니, 데이식스, 스바스바(바버렛츠&스윗소로우), 육중완 밴드가 출연했다.

이날 MC 신동엽은 "QOQ의 '떠나가라'의 뮤직비디오에 최민수가 출연에 화제가 됐다. 두 분이 친분이 두텁지 않냐"고 물었다. 이에 이상민은 "당시 뮤직비디오로는 처음이었다. 흔쾌히 뮤직비디오에 참여해줬다"며 고마워했다.

몽니가 재해석한 '떠나가라'를 들은 이상민은 "이 노래를 들으면서 다시 생각이 나는 것은 가수가 노래 제목을 잘 지어야 한다는 것이다. 당시 이 노래가 나오고 다 날 떠났다"며 운을 뗐다. 이어 "농담처럼 하는 말이지만, 가수가 종종 노래 제목대로 된다는 속설이 있다. 그래서 노래 제목을 지을 때 고민을 많이 한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하지만 개인적으로 내가 무척 좋아하는 곡이고, 지금도 노래방에 가면 내가 부르는 곡"이라며 남다른 애착을 전했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