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숫자로 본 경제] 44.9%

기획재정부가 14일 발표한 ‘1분기 해외 직접투자 동향’에 따르면 올해 1∼3월 해외 직접투자액은 141억1000만 달러로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44.9% 증가했다. 분기별 투자액으로는 1981년 통계 집계 이후 역대 최고치이며, 증가율로는 2017년 1분기(62.9%) 이후 2년 만에 가장 높았다. 같은 기간 국내 설비투자가 17% 넘게 급감한 것과 대조를 이뤘다. 해외 직접투자는 2017년 4분기와 지난해 1분기에 감소했지만 지난해 2분기부터 4개 분기 연속 늘었다. 

도민이 행복한 더 큰 제주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