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과 영상으로 보는 이희호 여사 사회장…배우자이자 동지인 김대중 전 대통령과 합장

‘여성지도자 영부인 이희호 여사 사회장’이 14일 엄수됐다. 이 여사의 장례는 이날 오전 6시 30분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발인을 시작으로 오전 7시 고인이 생전 몸담았던 신촌 창천교회 장례예배, 이 여사가 유언을 통해 기념관으로 사용해달라고 한 동교동 사저 방문, 추모식과 안장식으로 이어졌다. 이 여사의 사회장을 사진과 영상으로 시간대별로 정리했다.
 
오전 6시 30분 발인  
 
이 여사의 발인은 이날 오전 6시 30분 신촌 세브란스 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렸다.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발인식이 엄수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발인식이 엄수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발인식에서 유가족들이 고인에게 인사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발인식에서 유가족들이 고인에게 인사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오전 7시 장례예배
 
발인식을 마치고 장례예배를 위해 운구행렬이 창천교회에 도착하자 앞마당까지 나와 기다리고 있던 옛 신우들이 고개를 숙이며 맞았다. 김 전 대통령의 차남 홍업씨의 아들인 종대 씨가 이 여사의 영정 사진을 들었고, 그 뒤로 홍업씨와 3남 홍걸 씨 등 유족이 따랐다.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천교회에서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장례 예배가 열리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천교회에서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장례 예배가 열리고 있다. 우상조 기자

오전 7시부터 신촌 창천교회에서 시작된 예배는 찬송을 시작으로 공동 장례위원장인 장상 전 국무총리 서리의 추도사, 장례위 상임고문인 이낙연 국무총리와 신낙균 전 문화부장관의 조사, 헌화 순으로 진행됐다.  
장상 장례위원장은 추도사에서 “고인이 이 시대의 여성운동가이자 사회운동가이며 민주주의 인권 운동을 위한 역군으로 시대정신을 온몸으로 살아냈다”며 “남녀가 인격적으로 동등하게 인정받는 사회와 여성 인권을 위해 끊임없이 투쟁했다”고 추모했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남은 우리는 여사님의 유언을 실천해야 한다”며 “고난을 피하지 않고 정면으로 마주하신 여사님의 생애를 기억하며 우리 스스로를 채찍질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여사님! 그곳에는 고문도, 투옥도, 납치도, 사형 선고도 없을 것이다. 연금도, 망명도 없을 것이다. 그곳에서 김대중 전 대통령님과 함께 평안하게 보내십시오. 고난과 영광의 한 세기에 여사님이 계셨던 것은 하나님의 축복이었다”라며 조사를 마무리했다.
이곳 창천교회는 독실한 기독교 신자였던 이 여사가 생전 50여년 간 다닌 곳이다.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천교회에서 진행된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장례 예배에서 고인의 차남 김홍업 전 의원이 눈물을 훔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천교회에서 진행된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장례 예배에서 고인의 차남 김홍업 전 의원이 눈물을 훔치고 있다. 우상조 기자

장례예배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ㆍ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 한명숙 전 총리,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민주평화당 권노갑 고문,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평화당 박지원 의원, 민주당 이석현 의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해찬 대표와 김 전 대통령의 마지막 비서관이었던 평화당 최경환 의원 등은 눈물을 주체하지 못했다.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천교회에서 진행된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장례 예배에서 고인의 차남 김홍업 전 의원, 삼남 김홍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 등 유족들이 참석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천교회에서 진행된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장례 예배에서 고인의 차남 김홍업 전 의원, 삼남 김홍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 등 유족들이 참석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천교회에서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장례 예배가 열렸다. 운구 행렬이 교회를 나서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창천교회에서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장례 예배가 열렸다. 운구 행렬이 교회를 나서고 있다. 우상조 기자

아래는 이날 발인과 예배 영상이다.
 
오전 8시 50분 동교동 사저방문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사저 앞에서 경찰들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운구차를 향해 거수경례를 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사저 앞에서 경찰들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운구차를 향해 거수경례를 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장례예배가 끝난 뒤 운구행렬은 오전 8시 50분 김대중 전 대통령 동교동 사저 기념관에 들러 노제를 지냈다. 이곳 사저는 이 여사가 1963년 김 전 대통령과 신혼살림을 차린 후 별세할 때까지 살았던 곳이다.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발인이 엄수된 14일 오전 장례예배를 마친 서울 동교동 사저에서 노제가 진행되고 있다.우상조 기자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발인이 엄수된 14일 오전 장례예배를 마친 서울 동교동 사저에서 노제가 진행되고 있다.우상조 기자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발인이 엄수된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동교동 사저(침실)에서 노제가 진행되고 있다. 우상조 기자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발인이 엄수된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동교동 사저(침실)에서 노제가 진행되고 있다. 우상조 기자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발인이 엄수된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동교동 사저(침실)에서 이 여사의 영정이 김 전 대통령의 영정사진 옆에 놓이고 있다. 우상조 기자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발인이 엄수된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동교동 사저(침실)에서 이 여사의 영정이 김 전 대통령의 영정사진 옆에 놓이고 있다. 우상조 기자

유족들은 영정 사진을 모시고 고인의 흔적이 남아있는 사저와 김대중도서관 실내를 천천히 걸으며 말없이 작별했다. 사저 침실과 도서관 집무실에서는 놓여 있던 김 전 대통령의 영정 오른쪽 옆에 이 여사의 영정이 내려졌다.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김대중 도서관에서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노제가 진행된 가운데 손자 김종대 씨와 유가족들이 현충원으로 이동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김대중 도서관에서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 이희호 여사의 노제가 진행된 가운데 손자 김종대 씨와 유가족들이 현충원으로 이동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오전 9시 30분 추모식  
 
추모식은 이날 오전 9시 30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현충관에서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추모식은 1시간 동안 진행됐다.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서울국립현충원 현충관에서 고 이희호 여사 사회장 추모식이 엄수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서울국립현충원 현충관에서 고 이희호 여사 사회장 추모식이 엄수되고 있다. 우상조 기자

추모식에는 공동 장례위원장인 이낙연 국무총리와 장상 전 국무총리서리, 민주평화당 권노갑 고문과 장례위 상임고문을 각각 맡은 문희상 국회의장과 김명수 대법원장, 더불어민주당 이해찬ㆍ자유한국당 황교안ㆍ바른미래당 손학규ㆍ평화당 정동영ㆍ정의당 이정미 대표 등 여야 지도부와 의원들이 참석했다.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서울국립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고 이희호 여사 사회장 추모식에 이낙연 국무총리,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 이정미 정의당 대표 등이 참석했다.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서울국립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고 이희호 여사 사회장 추모식에 이낙연 국무총리,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 이정미 정의당 대표 등이 참석했다.우상조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가 14일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에서 사회장으로 치러진 고(故) 이희호 여사 추모식에서 조사한 뒤 영정 앞에 고개를 숙이고 있다. 우상조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가 14일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에서 사회장으로 치러진 고(故) 이희호 여사 추모식에서 조사한 뒤 영정 앞에 고개를 숙이고 있다. 우상조 기자

고 이희호 여사의 사회장 추모식이 엄수된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에서 공동장례위원장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해 문희상 국회의장, 김명수 대법원장, 국회 5당 대표 등이 묵념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고 이희호 여사의 사회장 추모식이 엄수된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에서 공동장례위원장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해 문희상 국회의장, 김명수 대법원장, 국회 5당 대표 등이 묵념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추도사에서 “시대를 앞서갔던 선구자였고, 시대의 흐름을 읽어냈던 지도자였다”며 “여사님 또한 김대중 대통령님과 함께 엄혹한 시절을 보내며 상상할 수 없이 가혹한 시련과 고난, 역경과 격동의 생을 잘 참고 견디셨다. 민주화 운동의 어머니로서 존경받기에 부족함이 없었다”고 말했다. 여야 5당 대표들도 추도사를 낭독했다.
김덕룡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조전을 대독했다.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 추모식에서 차남 김홍업 전 의원, 삼남 김홍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과 유가족이 참석자들에게 고개 숙여 감사의 인사를 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 추모식에서 차남 김홍업 전 의원, 삼남 김홍걸 민화협 대표상임의장과 유가족이 참석자들에게 고개 숙여 감사의 인사를 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추모식에선 이 여사의 생전 모습을 담은 영상이 상영되고, 상주와 유족, 장례위원과 내빈이 차례로 헌화ㆍ분향한 뒤 유족 대표들이 인사했다.  
 

오전 10시 50분 안장식  


14일 서울 동작구 현충원 김대중 전 대통령의 묘역서 열린 고 이희호 여사의 안장식에서 국군 의장대가 상여를 운구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서울 동작구 현충원 김대중 전 대통령의 묘역서 열린 고 이희호 여사의 안장식에서 국군 의장대가 상여를 운구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추모식에 이어 오전 10시 50분 국립현충원(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에서 국방부 주관으로 안장식이 열렸다.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내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에서 엄수된 고 이희호 여사 안장식에서 하관식이 진행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내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에서 엄수된 고 이희호 여사 안장식에서 하관식이 진행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내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에서 엄수된 고 이희호 여사 안장식에서 차남 김홍업 전 의원이 허토를 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14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내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에서 엄수된 고 이희호 여사 안장식에서 차남 김홍업 전 의원이 허토를 하고 있다. 우상조 기자

김 전 대통령의 기존 묘를 개장해 합장하는 방식으로 이 여사는 배우자를 넘어 정치적 동지였던 김 전 대통령 곁에 안장됐다. 
조문규 기자, 사진 우상조 기자, 영상편집 여운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