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내 최고 씨수말 교배 직후 심정지…사람 나이로 80대

국내 최고 씨수말 '메니피'. [뉴시스]

국내 최고 씨수말 '메니피'. [뉴시스]

국내 최고 씨수말로 꼽히는 '메니피'(Menifee)가 폐사했다.
 
14일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에 따르면 메니피는 지난 13일 오전 9시쯤 제주시 조천읍 교래리 렛츠런팜 제주 교배소에서 첫 교배를 정상적으로 마친 뒤 어지럼 증상을 보이며 바닥에 쓰러졌고 끝내 다시 일어나지 못했다. 사인은 노인성 심장질환에 의한 급성 심정지로 추정됐다.
 
마사회 측은 메니피가 23세(1996년생)로 사람 나이로 따지면 80∼90대에 달하며 3년여 전부터 심장질환을 앓아 심정지에 대한 우려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 때문에 건강상태를 고려해 교배 횟수를 지난해 120회에서 올해는 90회로 줄이는 등 관리했으나 이날 결국 폐사했다고 밝혔다. 마사회는 폐사한 메니피를 렛츠런팜 장수목장으로 옮겨 화장할 예정이다.  
 
마사회는 말의 교배기를 맞아 지난 2월 20일부터 이달 말까지 메니피 등 씨수말 6마리와 암말 470마리의 교배지원 사업을 진행하던 중이었다.  
 
씨수말 '메니피'. [뉴시스]

씨수말 '메니피'. [뉴시스]

메니피는 더러브렛 품종으로 2006년 마사회가 37억원을 주고 미국에서 수입해왔다.
 
2012∼2017년 국내 씨수말 순위 1위를 차지했으며 올해 현재도 1위로 국내 최고의 씨수말로 꼽혀 생산자들 사이에서 선호도가 높았다.
 
메니피의 자마(子馬) 몸값은 적게는 수천만원에서 많게는 수억원에 달한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