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국계 IT기업 ‘PSI’, 미국 TOP10 헬스케어 회사 선정

미국 동부에 위치한 한국계 IT회사 ‘PSI 인터내셔널’은 지난 5월 17일 Pharma Tech사가 뽑은 ‘미국 최고의 헬스케어 데이터 매니지먼트 IT회사’ TOP 10에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헬스케어와 바이오 분야 미국 최고 권위 Pharma Tech사가 선정한 TOP 10 기업은 PSI를 포함해 ‘APCER Life Sciences’, ‘TraZeneca’, ‘Clinlogix’, ‘Lambda Therapeutic Research’, ‘Linical, Navitas Life Sciences, SSI Strategy’, ‘TFS’, ‘UBC’ 등이다.
 
미국 IT 기업 가운데 가장 고부가가치 분야로 꼽히는 헬스케어 분야에서 Top 10에 선정된 PSI는 1970년대에 FDA 출신 의료계 석‧박사들이 설립한 의료 및 바이오 헬스케어 빅테이터 회사다. 40년 역사의 PSI는 미국 우주항공국(NASA)과 국토안보부, 국방부, 뉴욕 주정부 등과 직접 거래가 가능한 특수 자격증을 보유한 방산업체로 향후 한국산 제품과 한국 바이오 및 헬스케어, 화장품 회사 등 관련 기업들의 미국 연방시장 진출을 위한 통로로서 지원 역할을 펼칠 방침이다. 우수한 한국산 제품의 미국시장 판매를 위한 교두보 역할을 할 수 있다는데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할 수 있다. 미국 연방정부 시장은 연 840조원 규모의 거대한 공공시장이며, 세계 각국 유수 기업들이 경쟁과 각축을 벌이고 있기도 하다.
 
PSI는 이번에 Pharma Tech사가 뽑은 ‘미국 TOP 10 헬스케어 IT회사’ 중 유일한 한국계 회사다. 또한 고부가 가치 산업이자 미래의 핵심 자산이 될 헬스케어 데이터 매니지먼트 분야와 바이오 분석 분야에서 선두주자가 된 점이 주목 받고 있다.
 
특히 미국 나스닥 상장 허가에 이어 캐나다 증시 상장을 위한 마지막 투자 유치 중인 PSI에 대한 국내외 투자자들의 관심이 증대되고 있다. 투자 그룹들의 선진국 자산 투자 시 유리한 자녀에 대한 증여와 상속제도 등에 대한 문의도 급증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