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부동산·저작권도 블록체인 상에서 안심하고 관리한다

KB국민은행-아톰릭스랩 디지털 자산 관리 제휴
 
KB국민은행 고객은 앞으로 부동산‧미술품이나 저작권‧라이센스 같은 자산을 블록체인 상에서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게 된다.
KB국민은행과 블록체인 기술 기업 아톰릭스랩 은 "양 사가 제휴를 맺고 디지털 자산 보관·관리 서비스 개발에 함께 나서기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새 서비스는 아톰릭스랩이 자체 개발해 상용화를 앞둔 디지털 자산 기술과 KB국민은행의 고객 신원확인(KYC)‧자금세탁방지(AML) 운영 노하우가 결합해 만들어진다.
아톰릭스랩 정우현 대표(왼쪽)와 KB은행지주 IT그룹 총괄 이우열 대표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 아톰릭스랩]

아톰릭스랩 정우현 대표(왼쪽)와 KB은행지주 IT그룹 총괄 이우열 대표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 아톰릭스랩]

 
아톰릭스랩 정우현 대표는 "블록체인 상의 디지털 자산으로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같은 암호화폐를 떠올리기 쉽지만, 향후 부동산·유가증권 등의 투자 수익권(Security token), 유·무형 자산 소유권, 저작권·라이센스, 기타 개인 소유의 기록물 등도 블록체인 상에서 디지털 자산화돼 보관될 것"이라며 "이번 제휴는 곧 닥칠 미래에 고객들의 디지털 자산을 안전하게 관리해드리기 위해 성사됐다"고 설명했다.
블록체인 상에서의 디지털 자산 관리는 개인 키를 분실하거나 해킹당할 경우 자산이 유출될 위험이 많았다. 개인 키 소유자가 사망할 경우 법정 상속인이 개인 키를 알지 못하면 양도받는 것도 불가능했다. 아톰릭스랩은 다자간 보안 컴퓨팅을 적용해 디지털 자산 소유자와 보관·관리 업체가 이른바 ‘개인 금고 열쇠(프라이빗 키)’를 둘로 쪼개 각각 보관하는 기술을 개발해 이같은 문제를 해결했다. 
아톰릭스랩과 KB국민은행은 앞으로 스마트 컨트랙트(블록체인 기반 조건부 자동계약 체결) 등 블록체인 기술 공동연구를 비롯해 블록체인 네트워크와 금융이 연결되는 생태계 조성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박태희 기자 adonis55@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