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름필수가전으로 새롭게 주목 받는 음식물처리기 스마트카라 인기

스마트카라 PCS-350 음식물처리기 (사진=스마트카라)

스마트카라 PCS-350 음식물처리기 (사진=스마트카라)

갑자기 찾아온 때이른 폭염에 에어컨, 써큘레이터, 제습기, 얼음정수기, 블렌더, 빙수기 등과 함께 ‘여름필수가전’으로 음식물처리기가 새롭게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해당분야 선도업체인 스마트카라가 인기를 끌며, 최근 홈페이지 방문자 수 및 매출이 큰 폭으로 상승하고 있다는 소식이다.
 

최근 ‘여름필수가전’으로 새롭게 자리매김하며, 큰 주목받아
하루 약 800원으로, 음식물쓰레기 스트레스 해방하는 ‘일석이조’ 효과까지

날씨가 덥고 습한 여름철에는 음식물쓰레기를 상온에 보관할 경우 악취, 벌레, 물기, 부패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고, 음식물쓰레기를 냉동실에 보관할 경우엔 부패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더라도 유해한 세균이 다른 식재료에 번식할 수 있어 결코 위생적이지 않다. 따라서 음식물쓰레기 처리에 대한 고충이 증가하는 여름이 되면 음식물처리기 수요가 증가하게 되는데, 이러한 이유로 스마트카라 제품이 다른 여름필수가전과 함께 조금 더 일찍 성수기를 맞게 되었다.
 
불쾌지수가 높은 여름에는 값비싼 비용을 치르더라도 편리하고 쾌적한 생활환경을 위한 제품을 기꺼이 구매하는 소비자들이 많으며, 특히 위생과 직결된 제품일수록 많은 수요가 발생한다. 이러한 점에서 작동 버튼 한 번으로 음식물쓰레기의 냄새, 벌레, 부패로부터 벗어날 수 있는 음식물처리기는 소비자에게 충분히 매력적인 가전제품이다.
 
아울러 수박, 참외 등과 같이 여름철 수분이 많은 과일의 섭취량이 늘어남에 따라 자연스럽게 과일껍질의 양도 늘어나게 되는데, 상온에 보관할 경우 금세 초파리가 생기곤 한다. 그러나 스마트카라의 음식물 보관기능을 사용하면 장기간 음식물쓰레기를 보관하면서도 냄새, 세균, 벌레를 차단하여 여름 휴가철에도 음식물쓰레기 걱정을 한 방에 날릴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스마트카라 음식물처리기는 용량에 따라 PCS_350(2리터), PCS-500(5리터) 등 총 2개 모델로 출시되어 절찬리 판매 중이며, 공식 홈페이지에서 구매할 경우 회원가입 적립금 및 구매 적립금 등 다양한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고객센터 및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가능 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