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터뷰①] '롱리브더킹' 원진아 "영화 첫 주연, 겁먹지 않고 신나게 연기"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의 원진아가 스크린 첫 주연 소감을 전했다.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개봉을 앞둔 원진아는 11일 오전 서울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겁을 많이 먹는 편인데, 감독님의 '범죄도시'를 보니 배우 분들이 신나게 연기하는 게 보이더라"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이어 "이번 작품을 같이 하게 되면 겁을 많이 먹지 않고 편하게 연기할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 역시나 현장에서도 긴장하지 않고 재미있게 촬영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한 원진아는 관객으로서 이번 영화를 자평해달라는 질문에 "재미있게 봤다. 시나리오도 좋았지만, 현장에서 즉흥적으로 만들어낸 것들이 있다. 그런 것들이 모이니 풍성해지더라. 시나리오보다 입체감 있게 봤다"고 답했다.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은 우연한 사건으로 일약 시민 영웅이 된 거대 조직 보스 장세출(김래원)이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해 세상을 바꾸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역전극. 김래원을 비롯해 원진아, 진선규, 최귀화, 최무성, 최재환, 차엽 등이 출연한다. '범죄도시' 강윤성 감독의 신작이며,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원진아는 극중 불의 앞에서 참지 않는 열혈 변호사 강소현 역을 연기한다.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는 조직 보스 장세출(김래원)과 호흡을 맞춘다. 이번 영화로 처음 상업영화 주연을 맡았다.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은 오는 19일 개봉한다. 

>>[인터뷰 ②] 에서 계속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