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청와대 "김원봉 서훈, 심사기준상 불가능"…논란 선 긋기



[앵커]

백선엽 만난 황교안…'김원봉 서훈' 쟁점화



지난주 현충일 추념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약산 김원봉 선생을 거론하면서 이 문제가 정치 쟁점으로 떠올랐지요. 오늘(11일)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백선엽 장군을 찾아 "김원봉이라는 사람의 실체를 알리겠다"고 말했고, 한 매체는 청와대의 '김원봉 서훈 작전'이라는 즉, '훈장주기 작전'이라는 표현까지 등장시켰습니다. 이에 대해서 청와대는 "국가유공자 심사 기준상 김원봉 선생은 아예 서훈 대상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보도 내용이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습니다.



심수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백선엽 장군이 자신의 책 '6·25 징비록'을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에게 건넵니다.



황 대표는 김원봉 선생 이야기부터 꺼냈습니다.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 김원봉이라고 하는 잘못된 사람들이 군에 뿌리가 된 것처럼 얘기하는 이런 것들 참 안타깝게 생각하고…]



한국당은 청와대가 김원봉 선생의 독립유공자 서훈을 추진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조선일보는 청와대가 '김원봉 서훈 작전'을 펴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하지만 청와대는 보도 내용은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했습니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보훈처의 국가유공자 포상 심사 기준상 서훈이 불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마치 이것을 바꿔서 할 것처럼 주장과 판단을 썼는데 전혀 사실이 아니다. 논란의 여지가 없는 부분"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오은솔)

JTBC 핫클릭

'김원봉 언급'에 야당 맹공…청, "연설취지 왜곡" 반박 추념사 '김원봉 언급' 후폭풍…"통합 강조" vs "분열 조장" '약산 김원봉 언급'에 야당 맹공…나경원 "갈등 부추겨" "애국 앞 보수·진보 없다"…대통령, 좌우합작 광복군 언급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