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바른미래 토론회에 한국당 의원들 대거 참석…보수 통합?

지상욱 바른미래당 의원 주최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를 주제로 한 정책토론회가 1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왼쪽부터 바른미래당 오신환·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 지상욱 의원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변선구 기자

지상욱 바른미래당 의원 주최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를 주제로 한 정책토론회가 1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왼쪽부터 바른미래당 오신환·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 지상욱 의원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변선구 기자

지상욱 바른미래당 의원이 10일 주최한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 토론회에 자유한국당 의원 20여명이 대거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지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이 토론회에 여야 의원들을 초청했다. 한국당에서는 나경원 원내대표를 비롯해 25명이 참석했고 바른미래당에서는 오신환 원내대표와 유승민 의원 등 8명이,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전해철 의원 등 9명이 참석했다.
 
보수와 진보 양 진영의 문제점을 짚어보기로 했다는 점에서 민주당 의원들도 상당수 참석했지만, 단연 눈에 띄는 것은 20여명이 넘게 참석한 한국당이었다. 이를 두고 정치권에서는 한국당 의원들의 집단적인 토론회 참석은 보수 통합을 염두에 둔 것 아니냐는 해석도 나왔다.
 
당초 참석을 알렸던 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6·10 항쟁 기념행사 등을 이유로 불참했다고 지 의원은 전했다. 이에 따라 토론회를 계기로 기대를 모았던 여야 교섭단체 3당 원내대표의 회동은 이뤄지지 않았다.
 
나 원내대표는 “문재인 정부 들어서서 보수를 같이하기 힘든 궤멸의 대상으로 여기는 것 같다”며 “정부가 원리주의적인 좌파이념에 매몰돼 우파의 목소리를 외면해서는 더는 미래가 없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념은 세상을 바라보는 렌즈라고 생각한다”며 “결국 어떤 렌즈가 세상을 더 정확하게 바라보는 렌즈인지, 이 시대와 이 사회에 적합한지에 대해서 토론하는 게 정치의 본질”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하지만 지금 대한민국에서는 보수와 진보에 대한 토론은 생산이 안 되고 역사와 굴절과 극단의 대립으로 왜곡되고 있는 것 아닌가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지상욱 바른미래당 의원 주최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를 주제로 한 정책토론회가 1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왼쪽)와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변선구 기자

지상욱 바른미래당 의원 주최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를 주제로 한 정책토론회가 1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왼쪽)와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변선구 기자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한쪽에서는 ‘독재의 후예’라고 하고, 또 한쪽에서는 ‘빨갱이’라고 하는 우리의 모습을 자성하며 새로운 길을 모색해야 한다”며 “국회가 난항을 겪은 결과 모든 피해는 국민에게 간다”고 지적했다. 그는 또 “보수와 진보는 모두 공화주의의 가치를 수용하고 민주주의 틀 속에서 경쟁·협력하는 민주주의 정치라고 생각한다”며 “서로의 차이를 인정할 때 대화와 상생의 정치를 모색할 수 있다”고 말했다.  
 
지상욱 의원은 “밥 잘 사주는 누나와 맥주 잘 사주는 형, 그리고 잘생긴 동생이 아름다운 모습으로 국회를 정상화시키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며 “이번 토론회는 역지사지의 정신으로 자기 고백을 통해 보수와 진보가 서로 적인지 아니면 파트너인지를 헤아려보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 토론회에서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과 인사를 하고 있다. [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 토론회에서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과 인사를 하고 있다. [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 토론회에서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과 인사를 하고 있다. [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 토론회에서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과 인사를 하고 있다. [뉴스1]

지상욱 바른미래당 의원 주최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를 주제로 한 정책토론회가 1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등 여야 의원들이 대거 참석해 기념촬영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지상욱 바른미래당 의원 주최 ‘보수와 진보, 무엇이 문제인가’를 주제로 한 정책토론회가 1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등 여야 의원들이 대거 참석해 기념촬영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